작년 상반기 경단녀 150만 6000명… 30대 46% 최다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미래 역량 육성·학교안전망 구축… 학생 꿈 맘껏 펴는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억 소리 나는 농부… 나도 돼볼까 부농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광진 내년 예산 첫 6000억… 방역·소상공인 지원에 방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구민 안전·방역 사업 등에 329억 편성
지역경제·일자리·상품권에 703억 배정
취약계층 생활권 보장에도 대폭 증액


김선갑(가운데) 광진구청장이 25일 광진구의회에서 2021년 예산안 관련 시정연설을 하고 있다.
광진구 제공

서울 광진구의 한 해 예산이 처음으로 6000억원을 넘겼다. 이는 코로나19 차단을 위한 방역 예산과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한 소상공인 지원을 대폭 늘렸기 때문으로 풀이된다.

광진구는 25일 2021년 예산안을 올해 대비 510억원(9.13%) 증가한 6101억원으로 편성했다고 밝혔다. 이번 예산안은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한 촘촘한 방역사업과 지역경제를 살리기 위한 소상공인·자영업자 지원 사업에 방점을 뒀다. 또 지역 주민이 실생활에서 체감할 수 있는 밀착형 신규 사업과 지역 가치를 높일 수 있는 사업에 초점을 맞췄다.

우선 구는 코로나19 확산 차단을 위해 촘촘한 방역체계 구축 등 구민 안전 확보에 총 219억원을 편성했다. 코로나19로부터 주민 안전을 위해 마스크와 손소독제 등 방역물품 지원, 재난예방·복구비용 등 110억원을 편성했다.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새로운 아이디어 사업 등에는 총 205억원을 편성했다. 지역 소비 촉진을 위해 300억원 규모의 광진사랑상품권 발행과 관련, 할인 금액을 위해 6억원을 투입한다. 또 광진형 일자리와 구직 지원 등에 182억원을 편성했다. 특히 50플러스(+)세대를 위한 특화된 일자리 사업 마련과 사회적경제기업의 자생력 확보를 위해 10억원을 편성했다.

취약계층의 생활권 보장 예산도 대폭 증액했다. 노인 기초연금 지원 833억원, 기초생활수급자 지원 485억원, 장애인 자립생활 지원에 165억원을 편성했다. 공공보육서비스 품질을 높이기 위해 국공립어린이집 확충, 보육교사 처우 개선 등에 653억원을 투자한다.

이번 예산안은 제240회 광진구의회 제2차 정례회에서 심의·의결을 거쳐 오는 12월 18일 최종 확정된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촘촘한 방역사업과 자영업자·소상공인 지원을 최우선에 놓고 편성했다”면서 “민관이 함께 지혜를 모으면 코로나 난국을 슬기롭게 헤쳐 나갈 수 있다”고 말했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20-11-26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73세까지 고용… 어르신 행복한 동작

區 자본 출자 ‘어르신행복주식회사’ 청소·공예품 제작 등 163명 근무 중

“송파 장지천 숲체험원 다시 열어요”

[현장 행정] 박성수 구청장 유아숲체험원 점검

‘온 마을이 학교다’… 양천 마을교육공동체 추진

민간주도 거버넌스형… 29일까지 공모 학교·동별·방과후·학부모 사업 등 대상

노원, 임산부 1353명에 친환경농산물 꾸러미

年 41만원 지원… 25일부터 선착순 모집 “안전 먹거리 먹고 농가 판로 확보 돕고”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