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사율 18% ‘풀밭 속 복병’… 전국에 진드기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소멸 대신 희망의 샷… 군위 ‘효자’ 떠오른 골프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대구 명물 ‘BTS 뷔 벽화거리’ 60m로 두 배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아듀! 306보충대…마지막 입영 신고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달 말 55년 만에 해체

경기 의정부 306보충대가 23일 입영을 끝으로 이달 말 55년 만에 해체된다.


23일 경기 의정부시 306보충대에서 입영 장정들이 경례하고 있다. 이날 입영을 끝으로 306보충대는 해체된다.
연합뉴스

내년 1월부터 경기도와 강원도 철원 지역 군부대 입영자들은 306보충대를 거치지 않고 각 사단의 신병교육대로 직접 입소한다.

군은 “보충대를 거치지 않고 바로 사단 신병교육대로 가기 때문에 입영자들이 부대에 더 빨리 적응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306보충대대는 1959년 4월 1일 육군 3군 사령부 예하 부대로 창설됐다. 전신인 부산의 제2보충대 5중대가 의정부 호원동으로 이전하면서 개편됐다가 1989년 12월 15일 현재의 의정부 용현동으로 이전했다. 충남 논산 연무대에 있는 육군제2훈련소에 이어 국내 대표 입영부대로 연간 육군 총입영인원의 35%인 8만여명이 거쳐 갔다. 지금까지 400만명 이상이 이곳을 거쳐 전후방 부대에 배치됐다.

이날 마지막 입영식이 열린 306보충대에는 장정 2000여명과 함께 온 가족·친구·연인 등 1만명 가까이 운집했다. 입영을 앞둔 장정들은 함께 온 일행들과 삼삼오오 모여 기념촬영을 하기도 하고 일부 연인들은 눈물을 감추기도 했다. 본 행사 전 추운 날씨에도 군악대 공연이 진행됐고 애국가 제창, ‘진짜사나이’ 제창, 부모에 대한 경례, 행진 순으로 행사는 마무리됐다. 55년 동안 매주 화요일 되풀이되던 이 광경은 이제 추억 속으로 사라진다.

306보충대 마지막 입영 장정들은 3박 4일 동안 인성검사와 함께 군생활에 필요한 보급품 46개를 지급받는다. 이어 추첨을 통해 26일 경기도와 강원도 철원에 주둔하는 제3야전사령부 예하부대 신병교육대로 이동한다.

1988년 306보충대에 입영했던 박현철(46)씨는 “입대 동기들과 함께 두려움과 긴장감을 나눴던 곳이 없어진다고 하니 아쉽다”고 말했다.

한상봉 기자 hsb@seoul.co.kr
2014-12-24 2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