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만화가 되어보고, 까치 만나고… 경북도, 웹툰으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몽촌토성 역세권에 ‘471가구’ 장기전세 공급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경기도, 올해 전기·수소차 5만여대에 ‘구매보조금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도시개발 15곳, GTX C 연장… 천안역 일대가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홍국표 서울시의원, 서울아레나 조성사업 문제점 지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카카오 사법리스크·대규모 숙박시설 부재·타 아레나와의 차별성 부족 문제 지적
문제 발생 가능성에 대한 대비 필요해


홍국표 서울시의원

서울시의회 홍국표 의원(국민의힘·도봉2)은 지난 17일 제321회 정례회 제3차 본회의 시정질문을 통해 창동·상계 신경제중심지 사업의 핵심인 서울아레나 조성사업의 문제점에 대해 지적하고 대안 마련을 촉구했다.

대중음악 전문 공연장으로 조성될 서울아레나는 동북권역 문화기반의 중심도시 역할과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목적으로 추진되고 있다.

서울아레나 조성은 민간투자사업으로 진행 중이며, 건설원자재 가격 상승과 금리 인상 등을 이유로 지연되다가 이달 말 착공을 앞두고 있다.

홍 의원은 ▲시행사의 주요 출자자인 카카오의 사법리스크에 따른 건설 중단 가능성 ▲서울아레나 주변 대규모 숙박시설 부재 ▲다른 지역에서 추진 중인 아레나와의 차별성 부족에 대해 지적했다.


지난 17일 제321회 정례회 제3차 본회의에서 시정질문을 하는 홍국표 의원

홍 의원은 “애초에 서울아레나의 착공이 지연된 것은 비용 문제 때문이었는데, 시행사의 지분 98%를 보유한 카카오가 사법리스크 등의 악재로 인해 자금조달에 차질이 빚어질 가능성이 있다”라고 지적했다.

이어 “서울아레나 객석이 1만 8000여석임에도 부지 주변에는 대규모 숙박시설이 없기 때문에 해외 및 지방 관람객들을 유치하기 어려울 수 있어 이에 대한 대안이 마련되지 않는다면 수도권 주민들만을 위한 반쪽짜리 공연장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또한 “서울아레나 포함 수도권에만 6개의 아레나 조성이 진행되고 있는데 서울아레나만의 차별성이 부족하다. 담당 부서에서는 서울이라는 인지도와 교통 접근성이 높다는 점만을 차별성으로 들고 있는데 그것으로는 부족하다”고 주장했다.

끝으로 홍 의원은 “우리는 그동안 우려가 현실이 되는 것을 많이 경험했다. 오늘 지적한 부분을 그냥 넘기지 말고 적극적으로 검토해 아레나 조성 및 운영에 차질이 없도록 완벽히 해달라”고 당부하며 시정질문을 마쳤다.

온라인뉴스팀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