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4년 된 회현2시민아파트… ‘남산 랜드마크’로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영남알프스 케이블카 꼭 설치… 울주 관광·경제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일해공원’ 명칭 변경이냐, 존치냐… 공론화 속도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클럽에 ‘물뽕’ 자가검사 스티커… 서울시, 유흥시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佛 뮤지컬 ‘홀리데이’ 달구벌 달군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 개막작
새달 21~23일 모두 5차례 무대에


DIMF 개막작 뮤지컬 ‘홀리데이’ 포스터.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 제공

올해 18회째 열리는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DIMF)이 프랑스 뮤지컬 ‘홀리데이’로 포문을 연다.

사단법인 DIMF는 다음달 21일부터 7월 8일까지 열리는 DIMF 개막작으로 ‘홀리데이’가 선정됐다고 20일 밝혔다.

‘홀리데이’는 ‘팝의 여왕’으로 불리는 마돈나의 히트곡을 엮은 주크박스 뮤지컬로 지난해 프랑스에서 처음 공개돼 선풍적인 인기를 얻은 작품이다. 프랑스를 제외하고 세계 최초로 DIMF를 통해 공개된다.

‘홀리데이’는 여성 네명의 지친 일상과 발랄하고 자유분방했던 소녀 시절이 교차하면서 새로운 삶을 개척하는 우정의 힘을 보여준다. 마돈나의 히트곡 ‘Like a Virgin’, ‘Material Girl’, ‘Holiday’ 등 19곡을 선보인다. 프랑스 작품이지만 원곡의 감성을 살리기 위해 영어로 공연한다. 마돈나는 역사상 가장 많은 음반을 판매한 가수로 기네스 세계기록에 등재됐다.

다음달 21~23일 대구오페라하우스에서 총 5회 공연하며, 이날부터 인터파크에서 예매를 시작했다. 티켓 가격도 일반 뮤지컬의 절반 이하다. 가족 패키지를 구매하면 정가 7만원인 홀리데이를 1인당 2만~3만원으로 즐길 수 있고, 개·폐막 패키지를 활용하면 6만~9만원이면 세 작품을 볼 수 있다.

DIMF에서는 ‘홀리데이’ 등 공식 초청장 9개 작품을 포함해 우리나라와 프랑스, 미국, 영국, 네덜란드, 중국, 일본 등 7개국 25개 작품이 소개된다. 폐막작은 미국의 ‘싱잉 인 더 레인’과 중국의 ‘비천’이 무대에 오른다.

배성혁 DIMF 집행위원장은 “홀리데이는 마돈나의 탄탄한 음악을 무기로 한 깊이 있는 작품인 만큼 기대해도 좋다”고 했다.

대구 김상현 기자
2024-05-21 10면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