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장흥택지개발 지연에… 재개통 앞둔 교외선 ‘불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그린카·가전로봇·드론의 미래 한눈에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서울 관악, 폐식용유 회수·재활용 문화 이끈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서울 광진, 전통시장 주소정보시설 전수조사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경기도 옛 청사 잔디마당서 ‘첫 결혼식’···도내 9곳 공공웨딩홀 개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도 공유서비스 활용, 누구나 쉽게 이용 가능

경기도 옛 청사 잔디마당을 공공웨딩홀로 개방한 이후 25일 첫 결혼식이 열렸다. (경기도 제공)

경기도가 수원시 팔달구에 있는 경기도 옛 청사 잔디마당을 공공웨딩홀로 개방한 이후 첫 결혼식이 올려졌다.

25일 결혼식이 진행된 경기도청 옛 청사 잔디마당은 면적 5,041㎡로, 300명 정도의 하객이 동시에 결혼식을 참관할 수 있으며, 신부대기실(3별관 북카페)과 주차장(외부 주차장 포함) 1,400여 면을 보유하고 있어 야외 예식 장소로 적합하다는 평을 받고 있다.

호른 연주자인 신랑은 “브라스 앙상블 연주회도 함께 진행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하던 차에 경기도 옛 청사 잔디마당의 탁 트이고 아름다운 자연에 반해 결혼식을 올리기로 결정했다”라면서 신부는 “모든 준비를 직접 해야 한다는 어려움도 있지만, 우리만의 특별한 결혼식을 만들 수 있어 즐겁고 행복했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김해련 경기도 자산관리과장은 “앞으로도 많은 예비부부가 이곳에서 특별한 날을 기념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또한 “이번 결혼식을 계기로 잔디마당에서의 공공웨딩홀 서비스가 더욱 활성화되도록 홍보하겠다”라고 말했다.

경기도 내 공공웨딩홀 대관 서비스는 31개 시군, 공공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공공시설을 도민 누구나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도록 경기도 공유서비스(share.gg.go.kr)를 제공하고 있다.

도 공유서비스에는 경기도 옛 청사 잔디마당을 포함해 부천한옥체험마을, 송내청소년센터 행복놀이터, 용인시청 시민예식장 등 9곳을 공공웨딩홀로 사용할 수 있다.



안승순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