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직영 100%’ 경기 학교 급식, 민간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새 정부 출범 100일 되도록 여전히 공석인 복지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서울시 소각장 위에 놀이기구 등 ‘랜드마크’ 만든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북적북적’ 양천구… ‘책의 날’ 유명 저자와 만남 행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혜민 스님

양천구는 다음주 제52회 세계 책의 날을 맞아 ‘위로와 희망’, ‘음악’, ‘시’ 등을 주제로 저자와의 만남을 마련했다고 11일 밝혔다. 구 관계자는 “저자와의 만남을 통해 책에 대한 이해를 더 깊게 하고, 독서에 대한 관심도 더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오는 18일 오후 7시에는 양천문화회관 대극장에서 혜민 스님을 초청, 마음치유콘서트를 연다. 혜민스님은 ‘완벽하지 않는 것들에 대한 사랑’을 주제로 삶의 다양한 소재들을 가지고 나, 가족, 친구, 이웃 등 우리에 대한 이야기들을 함께 나눌 계획이다.

오는 21일 오후 7시 신월디지털정보도서관에선 음악평론가 강헌의 북콘서트가 열린다. 강헌은 자신의 저서인 ‘전복과 반전의 순간 - 강헌이 주목한 음악사의 역사적 장면들’을 주제로 음악 속 숨겨진 역사의 이야기들을 재미있게 풀어 나갈 계획이다. 특히 베토벤, 모차르트, 비틀스, 엘비스 프레슬리 등 우리가 잘 아는 음악가들과 스타들이 사회에 끼친 영향도 소개한다.

또 22일 오후 4시 양천구해누리타운 아트홀에선 ‘시인 동주’의 작가 안소영의 ‘시인 윤동주로의 여행’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안 작가는 시인 윤동주의 삶과 식민지 현실에서의 청년들의 삶에 대해 이야기할 예정이다. 구 관계자는 “음악 외에도 영화, TV드라마, 공연, 출판 등 예술분야에 전방위적 지식이 있는 저자의 입을 통해 감춰져 있던 음악의 이면을 들을 수 있는 흥미로운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김동현 기자 moses@seoul.co.kr
2016-04-12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동작 수해 복구에 민·관·군·경 4000명 팔 걷어

청소 일손 보태고 구호 물품 지원

금천서 차량 점검하고 한가위 안전 운전해요

28일 구청 추석맞이 무상 서비스

주민 숙원 해결해… 중구, 재정비추진단 구성

구청장 직속 TF서 현안 전담키로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