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령자 운전면허 반납·인센티브 신청 주민센터서 한번에

8월부터 주민센터 ‘원스톱 서비스’ 구축

유해성분 328배… 수입 어린이 ‘위해제품’ 83만점 적발

관세청, 올 4~5월 학용품 등 집중 단속

“우리 지자체로 놀러 오세요”… 침체된 지역 관광 살리기

인천시 호텔 비용 부담 붐업 프로모션, 경북 1500개 숙박업소 할인 이벤트

유럽 입국 군포시민 1명 코로나19 확진 판정

아일랜드에서 입국 33세 남성-시내 호텔 숙박 중 양성 판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해외에서 입국한 군포 시민 1명이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경기도 군포시는 누적 확진자가 26명으로 늘었다고 31일 밝혔다.

아일랜드에서 지난 29일 입국한 33세 남성이 30일 검체검사를 받고 31일 양성판정을 받았다. 이 남성은 군포시 금정동 한 호텔에서 숙박 중 확진 판정을 받았으며, 치료받을 병원이 배정되는 대로 이송될 예정이다. 군포시는 센트로호텔에 대해 긴급 방역을 실시했으며, 접촉자 여부 등을 조사하고 있다.

한편 효사랑요양원과 관련해 격리 중인 25명에 대한 4차 전수검사 결과 1명이 추가로 확진 판정을 받았다. 시는 요양원에 격리 중인 입소자 9명과 종사자 3명, 자가격리 중인 종사자 13명 등 모두 25명에 대해 30일 4차 전수검사를 실시한 결과, 이 가운데 입소자 74세 여성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로써 효사랑요양원 확진자는 21명으로 증가했다. 시는 요양원 격리자들에 대해 다음달 2일 5차 전수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군포시 확진자는 도료도매업체 4명과 효사랑요양원 21명, 유럽 입국자 1명이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방역, 방역, 다시 또 방역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싹수 있는’ 기업 키우는 송파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KTX 의정부 연장 필요”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학교방역 비상대책 체계 구축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