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페·미용실, 지자체 신고만 하면 바로 영업

정부 ‘행정기본법’ 7일 국무회의 의결

대기업 절반 ‘근로시간 단축제’ 도입

고용부, 올 법 적용 대상 2978곳 조사

가습기 살균제 피해 인정범위 확대

환경부, 관련 법령 개정안 입법예고

새옷 입은 중랑구립정보도서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가족 공간·영아자료실 등 갖춰 재개관


지난 26일 재개관한 중랑구립정보도서관을 찾은 주민이 책을 빌리고 있다.
중랑구 제공

서울 중랑구는 중랑구립정보도서관을 리모델링하고 지난 26일 재개관했다고 27일 밝혔다. 주민 이용 편의성이 향상된 생활밀착형 도서관으로 재탄생했다.

1층은 가족이 함께하는 독서문화공간으로 꾸렸다. 가족열람실과 유아어린이자료실을 배치하고, 36개월 미만 영아들만 이용할 수 있는 영아자료실도 마련했다. 커뮤니티존, 북클럽·프로그램 운영을 위한 문화교실 등 주민들이 소통하고 휴식할 수 있는 공간도 조성했다. 천장 인테리어는 자연채광을 극대화해 독서 친화적인 환경을 만들었다.

기존 1·2층으로 나뉜 종합자료실과 미디어자료실 등을 2층에 배치, 주민들 동선을 최소화했다. 구 관계자는 “코로나19 생활 속 거리두기에 따라 열람실 이용은 제한되고, 도서 대출과 반납 서비스만 이용할 수 있다”고 전했다.

구는 다음달 27일 도서관 재개관을 기념, 소설 ‘빛의 과거’의 저자인 은희경 작가를 초정해 강연회도 진행할 예정이다. 류경기 중랑구청장은 “중랑구립정보도서관은 1999년 설립 이후 중랑구를 대표하는 도서관이자 지역 주민들의 소통 공간으로 중요한 역할을 해 왔다”며 “이번 리모델링을 통해 더 많은 구민들이 이용할 수 있는 도서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20-05-28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고교생과 도시문제 해법 찾기

정원오 서울 성동구청장

관악, 생활현장 ‘집중 방역 ’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더위 물렀거라~

구로 어르신 ‘쿨스카프’ 900개 지원

“30년 만의 폭우도 대비하라”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