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경기 특별재난지역 先선포 後피해조사 검토

행정·재정·금융·세제 등 특별지원

“장점마을 집단 암은 폐기물 부적정 처리 탓”

감사원, 익산시 지도·감독 실태 점검 결과 “퇴비 원료를 비료 원료로 쓰게 신고 접수 고온건조 과정 오염물질·악취 지속 발생”

대기업 사내복지기금 협력회사 지원 허용… 상생의 길 열린

고용부, 근로복지기본법 개정 입법예고

서대문 박스퀘어, 월·화·수마다 시장 연구 ‘열공’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내일부터 주 3회 상인 역량강화 특강
영어·중국어·마케팅 등 1대1 컨설팅


서울 서대문구 신촌 박스퀘어.
서대문구 제공

서울 서대문구가 신촌 박스퀘어 상인의 역량 강화를 위해 주식회사 한국공유경제진흥원과 함께 14일부터 9월 8일까지 일명 ‘월·화·수 스쿨’을 운영한다고 12일 밝혔다.

신촌 박스퀘어는 2018년 9월 문을 연 컨테이너형 공공임대상가로 노점상의 자영업자 전환, 청년창업을 통한 일자리 창출을 위해 만들었다.

이번 특강 제목인 ‘월·화·수 스쿨’은 주말에 비해 고객이 상대적으로 적은 월∼수요일에 수업을 진행해 붙었다.

구는 지난 5월 신촌 박스퀘어 내 50여개 점포 대표자를 대상으로 어떤 내용을 배우기를 원하는지 수요 조사를 해 커리큘럼을 짰다.

교육 내용은 손익 분석과 세무 관리, 고객 만족, 영어, 중국어,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마케팅, 스트레스 관리, 브랜드컨설팅 등이다. 전문 강사진이 신촌 박스퀘어 1층 멀티박스와 공유 주방, 3층 루프탑에서 총 20여회에 걸쳐 특강을 한다. 강의마다 별도의 1대1 맞춤형 컨설팅도 이뤄질 예정이다.

이번 특강은 코로나19 방역수칙을 준수해 진행된다. 문석진 구청장은 “이번 과정이 상인 여러분의 삶의 질 향상과 매출 증대로 이어지길 바란다”고 밝혔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20-07-13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