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해수부 해경국 신설 검토… “부처·외청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공공기관장 71명 연말까지 물갈이 수순… 與 “자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중위소득 50% 이하 500명 소득 보장… 오세훈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살고 싶은 섬, 찾고 싶은 섬으로”… 섬 발전 정책 더 정교해진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섬 총면적 서울의 6배… 가치 갈수록 상승
‘섬의 날’ 기념식 오늘 통영서 온·오프 개최
전시관 운영·특산물 판매 등 다양한 행사
정부, 섬 발전 4차 계획 예산 1.5조로 증액
새달엔 섬 미래 구상 ‘한국섬진흥원’ 개원
그린뉴딜·해양산업 등 맞춤형 지원 기대


한때 섬은 외지고 가난한 곳 취급을 받았다. 조선시대만 해도 섬 주민들은 각종 공납 등으로 인한 부담은 육지보다 더 많은 반면 낮은 사회적 지위를 감수해야 했다. 하지만 21세기 섬은 해양 진출의 교두보이자 관광과 힐링의 요람으로 갈수록 몸값이 뛰고 있다. 정부도 제주도(67만명)를 빼고도 82만명을 아우르는 데다 전체 면적도 3800㎢로 서울시의 6배나 되는 섬의 가치에 주목하면서 섬 관련 정책이 정교해지고 있다.

5일 행정안전부에 따르면 섬 관련 정책을 평가하고 섬의 가치를 재조명하기 위한 ‘섬의 날’ 기념식이 6일 경남 통영시에서 온·오프라인으로 열린다. 전해철 행안부 장관을 비롯해 정점식 국회의원, 하병필 경남도지사 권한대행, 강석주 통영시장 등이 참석하며 코로나19 방역을 위해 인원수를 제한하는 대신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한다. 정부는 섬의 가치와 중요성을 국민들에게 알리기 위해 2018년부터 매년 8월 8일을 ‘섬의 날’로 기념하고 있다.

기념식 이후 섬의 날인 8일까지 통영시 곳곳에서는 ‘섬, 쉼이 되다’라는 주제로 섬 전시관, 섬 특산물 판매전 등 다양한 행사가 온·오프라인에서 동시에 열린다. 코로나19로 지난해 개최되지 못한 만큼 올해에는 더 많은 국민에게 섬을 알리기 위해 국민 누구나 휴대전화나 PC 등으로 참여할 수 있도록 비대면 볼거리, 즐길거리를 다양하게 기획했다.

온라인 섬 전시관(www.k-island.org)도 오는 12월까지 운영한다. 섬 전시관에 접속하면 전국 주요 섬을 3차원 화면으로 즐길 수 있으며 다양한 섬 정보도 확인할 수 있다. 이 밖에 섬 발전 토론회, 섬 주민 트로트대전 등 부대행사도 열린다.

정부가 1988년부터 10년 단위로 수립하는 섬발전종합계획은 1차 계획(1988~1997년)만 해도 예산 규모가 3487억원에 불과했지만 현재 진행 중인 4차 계획(2018~2027년)에서는 1조 5131억원으로 5배 이상 늘었다. 지난해 12월에는 ‘도서개발촉진법’을 ‘섬발전촉진법’으로 개정하면서 ‘개발’에서 종합적인 ‘발전’으로 섬 정책 패러다임을 바꾸는 기틀도 마련했다.

9월에는 섬의 체계적인 연구와 정책 발굴을 통해 섬의 미래를 체계적으로 구상하기 위한 한국섬진흥원도 목포 지역에 문을 연다. 섬 지역 27개 기초자치단체가 참여하는 ‘섬 지역 기초단체장 협의회’와의 협력을 통해 다양한 섬 정책과 사업도 논의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각각의 섬이 갖고 있는 특성을 살려 관광·휴양지, 그린뉴딜, 해양산업 등 맞춤형 지원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전해철 장관은 “섬은 우리가 아끼고 가꿔야 할 소중한 자원으로 그동안 인프라 위주의 정책에서 벗어나 섬 주민의 삶을 개선하고 안정적인 소득이 보장되는 섬을 조성해 나가겠다”면서 “살고 싶은 섬, 찾고 싶은 섬을 만들기 위해 섬 지원 정책을 지속적으로 확대·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강국진 기자 betulo@seoul.co.kr
2021-08-06 1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광명 끝에서 끝까지 주민과 걸으며 놓친 것들 챙길

박승원 경기 광명시장 민선 8기 출발은 코로나 상처 극복 하안·철산 재건축, 계획 수립 초점 3기 신도시, 글로벌 문화수도 건립 테크노밸리, 4차 산업 기업 메카로

“106번 새벽청소로 키운 중랑의 자부심… 교육·경

류경기 중랑구청장 교육 투자 늘려 공교육 환경 최고로 SH본사·세종문화회관 분관 유치 면목선 조기 개통 등 지역 개발 촉진 신속 주택개발로 주거환경 개선도 현장 소통으로 정책 아이디어 얻어 “정성 다해 지역과 주민 삶 챙길 것”

오언석 도봉구청장, 취임 첫 주말에 ‘시장 투어’

전통시장·상점가 6곳 방문 원재료값 상승 고충 들어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