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스타트업 천국’ 만들었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농촌 살리는 공공형 계절근로제… 농협, 장마철마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김덕현 연천군수 “2030년 생활인구 1000만명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울산, 전국 첫 분산에너지 지원센터 발족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새단장 문화촌작은도서관의 북캉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대문구, 리모델링 마치고 재개관


새롭게 단장하고 문을 연 서울 서대문구 문화촌작은도서관 모습.
서대문구 제공

서울 서대문구의 문화촌작은도서관이 새단장을 마치고 문을 열었다. 서대문구는 홍제3동주민센터(세검정로4길 32) 2층에 있는 문화촌작은도서관이 전면 리모델링 공사를 마치고 지난 1일부터 운영을 재개했다고 7일 밝혔다.

2007년 4월 문을 연 이 도서관은 올해 4월 15일 공사를 위한 휴관에 들어갔다. 구는 이번 공사를 통해 열람실, 서가, 출입구를 재배치하고 냉난방기와 바닥 난방 등의 시설을 보강했다.

기존 성인열람실의 이중 서가를 단면 서가로 교체해 도서 열람의 불편을 개선했다. 또 창가에는 바 테이블 열람석을 배치해 창밖을 조망하며 독서를 즐길 수 있게 했다. 이용자들이 보다 쉽게 도서관을 출입할 수 있도록 기존에 있던 신발장은 철거했다.

이성헌 서대문구청장은 “이번 공간 개선을 통해 홍제3동 문화촌작은도서관이 지역의 지식문화 거점 공간으로 더욱 확고히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동현 기자
2024-07-08 22면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