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대야는 없다… 구청에 캠핑장 연 서초

자치구 여름나기 맞춤 대책 눈에 띄네

강동 건강도시 정책에 반한 몽골

몽골 대표단, 성일초 방문

상인이 변해야 중구 전통시장이 젊어진다

[현장 행정] 신중부시장 찾은 서양호 구청장

골목길 주차난 불편 없앤 동작 loT

스마트폰·태블릿PC로 ‘주차 공유’ 신청…내비게이션 연동으로 주차장까지 안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다음달부터 스마트 공유주차 서비스가 시행되는 서울 동작구 대방동주민센터 앞 거주자 우선 주차면 일부 구간 모습.
동작구 제공

서울 동작구가 주차난으로 인한 주민들의 불편을 덜어 주기 위해 스마트 공유주차 서비스를 도입한다.

동작구는 사물인터넷(loT) 기술을 활용한 공유주차 시스템을 통해 주민들이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등으로 빈 주차공간을 실시간으로 확인, 편리하게 주차를 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라고 29일 밝혔다. 기존 주차면을 사용하는 주민이 시간대를 정해 주차장 공유를 신청하면 예약·결제를 거쳐 주차장을 이용할 수 있다. 내비게이션 애플리케이션과 연동해 주차장으로 가는 길 안내 서비스까지 받을 수 있다.

구는 다음달 거주자 우선 주차면의 일부 구간을 대상으로 loT 센서, 폐쇄회로(CC)TV 설치 뒤 시범 운영에 나선다. 운영 결과와 주민들의 호응도에 따라 서비스 구간을 점차 넓혀 나갈 계획이다. 공유주차 시스템 운영으로 축적된 실시간 주차 이용률 분석, 빅데이터 정보 관리 등은 지역의 주차 개선 정책에도 반영한다.

김필순 동작구청 주차관리과장은 “이번 스마트 공유주차 서비스로 효율적인 주차면 이용이 가능해질 것”이라며 “앞으로도 스마트 기술을 활용한 다양한 교통 정책으로 주민들의 생활을 보다 편리하게 변화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9-05-30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불매 조롱 日언론인 “삼성스마트폰이나 사지마

“반일 애국 증후군의 일종” 주장“인터넷에서만 보여주기식 불매” 폄하한국 비판에 앞장서는 대표적인 일본 우익 언론인인 구…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사회적기업 육성 우수 성동

정원오 서울성동구청장

소녀상 닦다 눈물흘린 구청장

이승로 성북구청장

‘최고의 힐링타운’ 노원 만들 것”

오승록 서울 노원구청장

“새만금공항으로 천년전북 도약”

송하진 전북도지사 인터뷰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