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발엔 렌즈, 가방엔 녹화장치… 지하철 범죄 33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내려주세0”…긴급하지 않을 땐 119 대신 11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광주, 하남 같은 지하 소각장 추진… 민선 8기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기후변화 대응 대표기술에 선정된 산림분야 기술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국립수목원의 기후변화 취약 산림식물종 보전 적응사업
과기부 2020 기후변화 대응 대표기술 10선에 선정

산림청 국립수목원의 ‘기후변화 취약 산림식물종 보전·적응 사업’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의 ‘2020 기후변화 대응 대표기술 10선’에 선정됐다.

산림청 국립수목원이 인공지능 기법을 적용해 매년 가을철 발표하는 단풍예측지도. 국립수목원 제공

21일 국립수목원에 따르면 기후변화 취약 산림식물종 보전·적응 사업은 전국 10개 국·공립수목원이 참여하는 한국생물계절관측네트워크를 통해 한반도 산림생태계의 기후변화 영향을 분석하고 대응 전략을 마련하기 위해 2009년부터 진행하고 있다.

한반도 산림의 식물계절 관측 자료를 DB화해 지난 10년간 산림의 생태시계가 빨라지고 있음을 밝혔다. 또 세계 최초로 머신러닝 기반의 인공지능 기법을 적용해 식물계절 예측 모델을 개발해 산림 분야의 선제 대응 전략을 마련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산림생태계의 식물 생장기간 변화와 인공지능 기법을 적용한 ‘단풍예측지도’ 등이 대표적인 사례다.

김상용 국립수목원 식물자원연구과장은 “기후변화에 따른 한반도 산림생태계의 정교한 장·단기 예측이 가능해짐으로써 생태계 서비스 등 다양한 산업 분야에서 활용이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올해 선정된 국립수목원 기후변화 사업은 21~27일 온라인으로 열리는 ‘2020 대한민국 과학기술대전’에서 소개된다.

대전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대구 ‘가상공간 EXPO’ 메타버스로 수출 지원

16일부터 1개월 동안 개최 누구나 아바타로 방문·관람

케이블카 타고 남해 비경 한눈에… Y자형 출렁다리에

거제·거창·하동 경관 조망 시설 입소문 타고 관광명소 부상

‘새만금 스마트 수변도시’ 조성 가속도

10.46㎞ 제방 물막이 공정 마무리 내년 6월까지 매립공사 완료 계획 2024년 인구 2만 5000명 도시로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