초등생 학교에서 아침 먹자… 김동연이 김은혜 공약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노량진역 주변을 뉴욕 허드슨 야드처럼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농가소득 안정화’ 씨 뿌린 인제… 농업 위기 속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황학시장 돼지 부산물 ‘악취 소탕’ 나선 중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매주 화·금요일 골목길 250m 물청소
서양호 구청장 “시장 경쟁력 제고 노력”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이 취임 3주년을 맞은 지난 1일 황학시장 돼지 부산물 골목에서 고압살수기를 이용해 물청소하고 있다.
중구 제공

서울 중구 황학시장 돼지 부산물 골목은 곱창, 순대 등 국내 돼지 부산물 70% 이상이 생산되는 중요한 곳이다. 하지만 가공과 운반 과정에서 폐지방과 핏물 등이 발생해 악취와 환경오염 문제가 항상 제기돼왔다. 이에 구는 매주 화·금요일을 ‘악취 소탕의 날’로 정해 물청소를 하고 있다.

구는 황학시장 물청소를 매주 2회 정기 진행하고 폐기물 보관 창고와 배수시설을 정비했다고 5일 밝혔다. 또 수거 운반업체 오폐수 누출 여부를 수시 점검하고 부산물 오염수 누출 방지 손수레를 44대 제작해 지원했다.

본격적인 더위가 시작되며 돼지 부산물 골목 악취가 더 기승을 부리자 서양호 중구청장은 지난 1일 취임 3주년을 맞아 상인들과 함께 물청소를 했다. 돼지 부산물 상점이 즐비한 골목 250m 구간에 쌓인 물건과 이륜차 등을 치운 뒤 청소차량 뒤에 설치된 고압살수기를 작동시켜 청소를 시작했다. 이후 서 구청장은 상인들과 빗자루를 들고 골목 구석구석을 청소했다.

구는 그간 황학동에 있는 신중앙시장과 서울중앙시장, 황학시장, 주방가구거리 상점가 일대 상권 활성화를 위해 야간 경관조명을 설치하고, 고객편의 공간을 조성하는 등 환경을 개선해 시장 경쟁력을 높이기 위해 노력했다고 설명했다. 서 구청장은 “1960년대 동대문, 남대문과 함께 서울 3대 시장으로 손꼽히며 번성했던 서울중앙시장과 인근 상권은 이미 노후된 상권이란 이미지가 컸지만 이제 변하고 있다”며 “앞으로 신당역과 지하상가 연결, 공영주차장 조성 등 누구나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상권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김민석 기자 shiho@seoul.co.kr
2021-07-06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중랑 면목7동 주민센터, 42년 만에 재건축

류경기 구청장, 지난달 착공식 행정·복지·문화 복합청사로

김동연, 취임식 없이 재난·비상경제 대응조치로 업무

‘경기도 비상경제 대응조치 종합계획’ 1호 결재

“필요할 때 옆에서, 눈비 맞으며 손잡은 화천군수

최문순 강원 화천군수 발전 계획 남은 30% 4년 간 완수 대학생 무상교육·노인 복지 강화 산천어축제, 개최 전제로 구상 중 부대 이전 부지에 산단 유치 협의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