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대중교통 이용 코로나 이후 첫 하루 1000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세계유산위 러시아 개최 무한 연기… 가야고분군 세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5년간 80억… ‘디자인 주도 제조혁신센터’ 유치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도봉맘 여기 와서 육아 꿀팁 공유해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공동육아나눔터 창동점 새단장
학부모 교육하고 각종 정보 공유


서울 도봉구 공동육아나눔터 1호 창동점 실내 모습.
도봉구 제공

서울 도봉구 공동육아나눔터 1호 창동점이 최근 새 단장을 마치고 다시 문을 열었다.

16일 구에 따르면 도봉아이나라도서관 3층에 있는 공동육아나눔터 1호 창동점은 지난 2월 내부 공사를 마치고 지난 4일부터 운영을 재개했다.

이번 공사를 통해 아이들이 자유롭게 활동할 수 있는 독립된 프로그램실을 갖추게 됐다. 프로그램실은 영유아와 학령기 아동이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공간을 분리했다. 또 양육자를 대상으로 부모 교육, 정보 나눔 등을 위한 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포털 사이트에서 ‘도봉구 공동육아나눔터’를 검색한 뒤 사전 예약하고 이용하면 된다.

도봉구는 지역 아동과 양육자에게 안전한 돌봄 공간을 제공하고, 육아 정보를 나눌 수 있도록 공동육아나눔터를 운영하고 있다. 현재 지역 내 총 6곳이 있으며, 서울시 자치구 중에서는 가장 많다.

각 시설은 권역별로 초등학교나 주거지와 가까운 곳에 있어 아동과 보호자들이 도보로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이동진 도봉구청장은 “공동육아나눔터가 양육자들의 양육 스트레스와 부담을 더는 든든한 돌봄 울타리가 되기를 바란다”며 “앞으로도 아이들과 보호자에게 모두 편리한 양육 공간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조희선 기자
2022-03-17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대구 ‘가상공간 EXPO’ 메타버스로 수출 지원

16일부터 1개월 동안 개최 누구나 아바타로 방문·관람

케이블카 타고 남해 비경 한눈에… Y자형 출렁다리에

거제·거창·하동 경관 조망 시설 입소문 타고 관광명소 부상

‘새만금 스마트 수변도시’ 조성 가속도

10.46㎞ 제방 물막이 공정 마무리 내년 6월까지 매립공사 완료 계획 2024년 인구 2만 5000명 도시로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