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학생 불법 체류율, 참 이상한 산정법… “정부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DJ 사저’ 등 고양시 상징물, 활용 방안 못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포차·사진관·버스킹… MZ 겨냥한 대구 전통시장의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매화축제 이틀이나 앞당겼는데… ‘4월 같은 2월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박춘선 서울시의원 “암사역사공원 입구 필지부터 우선 보상 추진해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박 의원, 지난 행정사무감사에 이어 예산안 심의에서도 꼼꼼히 챙겨
9개 필지 1만 6086㎡ 보상 남아 있지만, 2024년도 편성 예산 32억 700만원에 불과
“입구 필지부터 우선 보상 시행해 시민들 공원 이용에 불편 없어야”


박춘선 서울시의원

‘현장 속으로, 시민 곁으로’, 서울시의회 박춘선 의원(국민의힘·강동3)이 지난 24일 열린 제321회 정례회 환경수자원위원회 소관 푸른도시여가국 2024년도 예산 심의에서 지난 행정사무 감사에 이어 암사역사공원 조성 사업 완료를 위한 조속한 보상 추진을 촉구했다.

암사역사공원은 오세훈 시장 공약(公約)사업으로 2025년 보상 완료, 2026년 공원 조성 완료를 목표로 했으나, 계속되는 보상 지체로 사업 추진이 지지부진한 상황이다. 공약(公約)사업이 공약(空約)사업이 될 우려마저 낳고 있다.

박 의원은 현재 보상이 남은 잔여 9필지 1만 6086㎡의 보상액이 약 400억원에 이르지만 실제 2024년 예산에 편성된 암사역사공원 보상비는 32억 700만원에 불과한 것을 지적했다.

또한 박 의원은 이미 지난 행정사무감사에서도 같은 문제를 지적, 가장 근본적인 해결책은 예산확보임에도 계속 제자리인 푸른도시여가국의 소극적인 행정을 질타했다.

박 의원은 “줄어든 세입예산으로 사업예산을 편성하는 데 난항을 겪는 점을 이해한다”라며 대폭 삭감된 내년 예산 편성의 불가피성을 인정했지만 “이럴 때일수록 효과적인 예산집행을 위한 묘책이 나와야 한다”라며 “암사역사공원 입구에 있는 3개 미보상 필지부터 먼저 보상을 적극 추진한다면, 공원을 이용하는 시민들 입장에서도 편의성이 증진되고, 방치된 지저분한 공원 이미지를 개선하는 데도 크게 도움이 될 것”이라는 의견을 밝혔다.

마지막으로 박 의원은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는 어정쩡한 답변보다는 ‘하겠다’라는 확답해달라”라고 말하며 의지와 적극성을 가지고 사업을 추진해달라고 당부했다.

온라인뉴스팀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