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물 학대 비판에도 ‘소싸움 대회’ 강행 논란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우여곡절 끝에… 새만금국제공항 내년 초 첫 삽 뜬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공공기관장 임기 만료·공석 77곳… ‘역대급 큰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강서 방화근린공원 빛의 축제 오세요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몽촌토성 역세권에 ‘471가구’ 장기전세 공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방이동 27층 아파트 건립
임대 149가구·공영주차장 조성


서울 송파구 방이동 몽촌토성역세권에 들어설 장기전세주택 예상도.
서울시 제공

서울시 송파구 방이동 몽촌토성역세권에 최고 27층 471가구의 장기전세주택이 들어선다.

서울시는 지난 28일 제2차 서울시 도시·건축공동위원회(도건위)를 열고 이 같은 내용의 ‘몽촌토성역세권 장기전세주택 건립을 위한 지구단위계획 결정안을 수정가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이번 수정안에 따라 몽촌토성역과 인접한 송파구 방이동 56 일대는 5924㎡ 규모의 지하 6층~지상 최고 27층의 471가구 아파트가 들어선다. 이 중 공공임대주택은 149가구다. 서측도로를 8m로 확대하고 대상지 내 기존도로는 양방교행이 가능하도록 변경할 계획이다. 아울러 지역 주민들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50면 규모의 공영주차장도 조성된다.

시는 이번 도건위에서는 ’마포구 신수동 91-318 일원 역세권 장기전세주택 건립을 위한 지구단위계획구역 지정 및 계획 결정(안)‘을 수정가결하고 광명시 하안동 일대 과거 택지개발계획(안)도 원안 가결했다. 이에 따라 신수동에는 4720.7㎡ 부지에는 지상 28층 204가구 아파트가 들어서고, 하안동에는 13개 하안주공아파트 단지를 9개의 특별계획구역으로 지정해 건축물 배치 등의 가이드라인을 제시하도록 했다.



박재홍 기자
2024-03-01 10면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