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 대구시장 주한중국대사 회동 예정…‘판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경과원, ‘판판데이(판교에서 판을 벌린다)’ 개최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인천 송도에 英사우스햄프턴대 캠퍼스 설립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경기도, 신축건물 과세표준 누락 ‘30억’ 추징·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중구 ‘미리 맛보는 정동야행’ 인기몰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문화해설사와 봄날 덕수궁 만끽
26일부턴 공모 사진·포스터 전시


김길성(앞줄 맨 왼쪽) 서울 중구청장이 지난 17일 덕수궁에서 주민자치위원장 협의회와 함께 덕수궁 석조전 앞에서 해설사의 설명을 듣고 있다.
중구 제공

서울 중구가 대표 축제인 ‘정동야행’이 한 달여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사전행사 ‘맨날 만날 정동야행’이 큰 호응을 얻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다음달 24일부터 이틀간 열리는 정동야행은 덕수궁 돌담길을 따라 펼쳐지는 근대 역사와 정취를 느낄 수 있다. 중구는 주민들이 코스를 체험하는 ‘미리 정동야행’과 사진 공모전의 수상작을 전시하는 ‘찾아가는 정동야행’을 준비했다.

지난 17일에는 주민자치위원회 위원장 협의회가 덕수궁 석조전을 찾아 해설사의 설명을 들었다. 13일에는 ‘아이와 함께, 가족들과 미리 정동야행’이 진행됐다. 홈즈리더와 입주민, 아이들 등 15명이 문화해설사와 함께 봄날 정동길의 낭만을 만끽했다.

정동야행 사진전은 오는 26일부터 명동 아트브리즈와 동화동 중구교육지원센터 이로움에서 시작된다. 정동의 낭만이 담긴 사진 공모전 당선작 28점과 역대 포스터 10점 등이 전시된다.

김길성 중구청장은 “정동길의 낭만과 아름다움을 널리 알리고 주민들이 직접 참여하고 즐기는 정동야행을 만들 것”이라며 “맨날 만날 정동야행에 보여 주신 큰 호응에 감사드리며, 한 달 뒤 펼쳐질 정동야행에도 많은 분이 함께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서유미 기자
2024-04-22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