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9급→5급 승진에… 기재부 19년 6개월·법무부 31년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단독] “스카이칠십이 호텔 신축하는 데 인천공항공사 석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한국 2025년 초고령사회 진입… 고령사회서 7년 만에 ‘초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보도자료) 휴무날, 차량 전복사고 현장에서 모자 구한 소방관들에게 표창 수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소방청(청장 정문호)은 지난 9월 7일 부산 기장군 두명터널 앞, 휴무일에 전복된 차량에서 모자(32살 여성, 6살 아들)구조에 앞장 선 소방공무원들에게 소방청장 표창을 수여한다고 밝혔다.
※ 표창장은 소속 시·도 소방본부장이 전수
○ 경상남도 양산소방서 지방소방사 이단비 등 3명은 휴무일 지인 결혼식에 가던 중 전복된 승용차를 발견하고 통행 중인 차량을 우회 유도하고 전복된 차량에서 모자를 안전하게 구조했으며 평소 휴대하고 있던 구급장비로 응급처치 후 119구급대에 인계했다.
○ 2차 사고가 우려되는 상황에서 즉시 구조한 덕분에 사고를 당한 엄마와 어린 아들은 크게 다치지 않았다.



□ 정문호 소방청장은 휴가비번 날이나 근무 날 등 사고현장에서 위험을 무릅쓰고 화재진압 및 인명구조 활동으로 소방을 빛낸 소방공무원 등에 대한 표창제도를 활성화해서 직원을 격려하고 사기가 진작되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영등포 비대면 장보기 통했다…추석 대목에 전통시장 웃었다

[현장 행정] ‘비대면 판로’ 아이디어 낸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마포, 전국 최초 6세 미만 발달지연 검사 지원

연령 맞춰 심리·언어·상담 치료도 병행

어두울수록 ‘골목’이 빛나는 중랑의 비밀

봉화산로33길 ‘여성안심귀갓길’ 조성 조명·반사경·미러시트 설치해 더 안전

‘교통 소외지역’ 관악, 경전철 3개 노선 추진

신림·서부·난곡선 개통 땐 ‘교통 허브’로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