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지자체 신천지 시설 1144곳 폐쇄

서울 소재 시설 170곳 중 169곳 폐쇄

외국인 가장 많은 안산 다문화특구는 확진자 ‘0’

중국인 5만여명 거주 ‘기피 1순위’ 꼽혀

노원 ‘따뜻한 겨울나기’ 20억 모금… 역대 최고액

참여 기업·단체 작년보다 208곳 늘어

현장 담은 교육, 능력 품은 자격, 기업 맞춤 인재! 2020년 더 많은 국민이 "과정 평가형 자격" 을 취득한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2019년 총 934개 과정 → 2020년 총 1,187개 과정 지정... 지난해에 비해 27% 증가
- 직업계고 62개교→87개교, 폴리텍대학 9개→32개 캠퍼스 등 학교 대상 집중 확산


고용노동부(장관 이재갑)는 1월 28일 2020년 과정 평가형 국가기술자격 취득을 위한 교육·훈련과정을 운영할 수 있는 기관을 공고했다.
공고된 과정들은 서류 및 현장 심사를 통과한 과정을 대상으로 관계부처 협의 후 ’국가기술자격정책 심의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최종 결정됐다.

과정 평가형 국가기술자격이란 필기 위주의 시험만 보고도 자격증을 취득할 수 있었던 기존의 검정형 자격과 달리 현장 실무 중심의 수업을 충실히 들어야 국가기술자격을 취득할 수 있는 제도이다.

2015년에 이 제도를 도입한 후 참여자 및 취득자가 빠르게 늘고 있으며 채용된 이들이 현장 실무에 비교적 빠르게 적응하고 있어 기업에서도 좋은 평가를 받고 있는 자격이다.
또한 실제로 과정 평가형 교육·훈련과정을 이수하고 자격증 취득을 통해 해당 분야에 취업한 취업자들도 아래와 같이 과정 평가형 자격제도에 대해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있다.

2020년도 과정 평가형 자격 교육.훈련과정은 아래와 같이 총 438개 기관에서 1,187개 과정이 선정됐다.
공교육기관을 대상으로 과정평가형 자격을 확산시켜나갈 계획이며, 특히 직업계 고등학교 졸업생의 취업률 제고를 위하여 직업계고의 산업기사 자격 취득과정을 대폭 확대하였다.(95과정 → 197과정)
이에 따라 직업계 고등학교의 경우 2020년 총 87개교(지난해에 비해 40% 증가)에서 281개 과정(지난해에 비해 90% 증가)이 운영될 예정이며 학교당 평균 4,000만 원 내외의 지원금(실습 재료비 등)이 지원될 예정이다.

한국폴리텍대학의 경우 2020년 총 32개 캠퍼스(지난해에 비해 3.6배 증가)에서 51개 과정(지난해에 비해 2.6배 증가)이 운영될 예정이다.
그 외 군(軍) 소속 9개 교육기관에서 29개 과정, 2개 장애인훈련기관에서 2개 과정 등 다양한 교육·훈련기관에서 과정 평가형 자격 취득이 가능하도록 할 예정이다.

위와 같이 과정 평가형 자격 과정을 운영하는 기관은 각 종목별 ‘교육·훈련과정 편성 기준’을 충족하여 교육.훈련을 진행하면서 자체적으로 교육.훈련생을 대상으로 ‘내부 평가’를 실시해야 하며 고용노동부 및 한국산업인력공단은 과정 평가형 자격제도의 질 관리를 위해 모든 교육·훈련기관을 대상으로 ‘외부 평가’ 및 정기적 점검(모니터링)을 진행한다.

장신철 직업능력정책국장은 “최근 각종 기업 등에서 과정 평가형 자격이 실무 중심의 ’명품(名品) 자격’으로 인식되고 있으며 현재까지 총 9,880명이 과정 평가형 자격을 취득했다.”라고 설명했다. 그리고 “올해에는 특히 특성화고 등 직업계고 졸업생의 취업에 도움이 되도록 기능사 자격보다 취업률이 높은 산업기사 자격 취득과정을 직업계고에 대폭 확대하였고 지원수준도 높였다.” 라고 밝혔다.


문  의:  고용노동부 직업능력평가과 김윤지 (044-202-7299),
          한국산업인력공단 과정평가운영부 박상우 (052-714-8356)
2020-01-28 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코로나19 검사 거부하던 확진자 여자친구 결국…

코로나19 확진자의 여자친구가 바이러스 검사를 거부하다 결국 협조한 끝에 ‘음성’ 판정을 받았다.전북도는 113번 확진자 A(28…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보드게임으로 관세법 수업

조은정 관세국경관리연수원장

中企 살리는 금천, 40억 육성자금 융자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경제 살리는 광진, 1471억 조기 집행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이웃과 소통, 봉사도 함께

노현송 서울 강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