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 대표 순천 정원 꽃피운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강남에 케이팝 스타·한류팬 우르르… 9일간 K문화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영등포 주거침입 절도 피해 절반 뚝… 범죄 예방용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7월 조선업, 압도적 수주경쟁력으로 세계 1위 이어나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7월 조선업, 압도적 수주경쟁력으로 세계 1위 이어나가


- 전세계 LNG운반선 전량 수주, 친환경선박 81% 점유 -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이창양, 이하 산업부’)는 국내 조선업계가 `227월 전 세계 선박 발주량 중 55%를 수주하며, 올해 상반기에 이어 세계 1위 수주실적을 유지해 나갔다고 밝혔다.


 


7월에는 전 세계적으로 총 72, 211CGT(53억불)의 선박이 발주되었는데,


 


ㅇ 선종별로는 컨테이너선 17(전량 8TEU 이하 중소형), 탱커 16, LNG운반선 12(전량 대형), 벌커 11, 기타 16척 등으로, 전체 발주량 중 우리나라 주력선종인 고부가·친환경선박*의 비중이 높았다.


 


* 발주량 중 고부가선 비중: 49%(103/211CGT), 친환경선 비중: 60%(127/211CGT)


 


ㅇ 특히, LNG운반선의 경우 7월에 총 12척이 발주되면서 올해 누적(1~7) 으로 총 101척의 발주 척수를 기록하였고, 이로써 하반기 추가 발주물량을 제외하더라도 이미 역대 최고 발주량을 기록하였다.


 


< 전 세계 LNG운반선 연간 발주 및 수주량 추이 (‘22.8.2. 클락슨 기준) >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40940ea8.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817pixel, 세로 368pixel


7월에 우리나라는 총 19, 116CGT(30억불)을 수주하여 수주량 기준으로는 55%, 수주금액 기준으로는 57%를 점유하며 세계 1위를 달성하였다.


< ’22.7월 국가별 수주실적 비교 (‘22.8.2. 클락슨 기준) >


구분


수주량(CGT) 및 비중


수주금액(억불) 및 비중


수주 척수


전 세계


211


53


72


한국


116 (55%)


30 (57%)


19


중국


63 (30%)


15 (29%)


37


일본


6.3 (3.0%)


1.3 (2.4%)


2




 


선종별로는 LNG운반선 12, 컨테이너선 3(1,800TEU 피더급), 탱커 3, 여객화물겸용선 1척을 수주하였다.


 


특히, 전 세계 LNG운반선 발주물량 전량, 친환경선박 발주물량의 81%을 우리나라가 수주함으로써 독보적 1위 실적 달성을 가능케 하였다.


 


< ’22.7월 고부가 및 친환경 선박 수주실적 비교 (‘22.8.2. 클락슨 기준) >


구분


고부가 선박*


(174k ㎥↑ 대형 LNG 운반선)


친환경 선박


(LNG, 메탄올 등 대체연료 사용)


전 세계


12, 103CGT


25, 127CGT


한국


12, 103CGT(100%)


12, 103CGT(81%)


중국


-


8, 21CGT(17%)


일본


-


-




 


* 대형 컨테이너선, 초대형유조선(VLCC)은 전세계 발주 없음(VLCC의 경우 ’21.2H부터 발주 없음)


 


올해 우리나라의 지속된 수주 호조를 기반으로 대형 및 중형 조선사 모두 높은 수주실적을 기록하였다.


 


< ’22.1~7월 우리나라 조선사 수주액 비교 (단위: 억불, 각사 발표 기준) >


대형조선사


목표


수주액


비율


중형조선사


수주액


한국조선해양


174.4


177.9


102%


케이조선


13.8


삼성중공업


88


63


71.6%


대한조선


4.85


대우조선해양


89


64.3


72.3%


대선조선


2.1


합계


351.4


305.2


86.9%


HJ중공업


3.9


 


 


 


 


합계


24.65




대형 조선사는 `22.1~7월 누적 기준으로 305.2억불의 수주액을 달성하였는데, 이는 올해 수주 목표액인 351.4억불의 87%에 해당하며, 지난해 같은 기간 수주액인 298.5억불 대비 2.2% 증가한 수치이다.


 


ㅇ 중형 조선사의 경우에도 올해 1월부터 7월까지 중소형 컨테이너선 및 탱커 등 총 31, 24.65억불을 수주하며, 지난해 같은 기간(18.5억불) 대비 33% 증가한 수주액을 기록하였다.


 


우리나라 조선사의 7월말 현재 수주잔량은 3,586CGT로 전년 동월(2,850CGT) 대비 26% 증가하면서, 전세계 수주잔량 증가율 9.2%(9,27210,126CGT)를 크게 웃도는 증가율을 보였다.


 


* 같은 기간 중국은 12% 증가(3,7754,237CGT), 일본 13% 감소(1,130986CGT)


 


한편, 선가지수*`20.11월 코로나 영향으로 저점(125.06)을 기록한 이후 지속적으로 상승 중이며, `22.7월에는 161.57을 기록함으로써 `09.1(167.11) 이후 162개월 만에 최고치를 기록하였다.


 


* 클락슨 신조선가지수: ’88.1월의 선박 건조 비용을 기준(100)으로 하였을 때, 비교 시점의 선박 건조 비용을 상대적으로 나타낸 값


 


특히, 대형 LNG운반선의 평균선가*는 척당 2.36억불로 집계 이후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며, `21.12(2.1억불)부터 8개월째 신고가를 경신 중이다.


 


* 클락슨에서 발표하는 수치로 ‘14.10월 수치부터 집계


 


업부는 국제해사기구 환경규제에 따른 친환경선박 수요 증가, -우 전쟁에 따른 LNG 수요 증가 등에 따라 올 하반기에도 친환경선박 및 LNG운반선 중심의 국내 수주 호조는 지속할 것으로 전망되며,


 


특히 우리나라 조선사들의 상당한 수주잔량으로 수익성을 감안한 선별 수주 가능성이 확대됨에 따라, 하반기에는 업체별로 수익구조 개선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서울·부산서도 벤치마킹 일류 생태수도 도약할 것”

‘성공 개최 올인’ 노관규 순천시장

“아산만 일대를 글로벌 4차 산업 메가시티로”

경기·충남지사 베이밸리 건설 협약

서대문, 발달장애인 실종 막게 스마트 기기 지원

서울 거주 250명 통신비도 지급

BTS 콘서트 기념해 10월 ‘부산 방문의 달’ 지

숙박·관광시설 할인 쿠폰 제공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