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준표의 대구, 제2의료원 건립 무산되나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인천e음 캐시백 새달부터 반토막… 시민 찬반 논쟁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무등산 방공포대 철거… 취임 100일, 광주 시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군 장병도 불닭볶음면 먹을 수 있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7월부터 4개 업체 50개 제품 공급

빠르면 7월 1일부터 군 장병도 시중에서 인기가 높은 라면을 먹을 수 있게 된다.

조달청은 18일 군장병 급식용 라면의 구매 방식을 ‘최저가 입찰제’에서 ‘다수공급자계약’으로 변경해 나라장터 종합쇼핑몰을 통해 공급한다고 밝혔다. 현재는 가격을 낮게 써낸 단일 업체의 한정된, 특정 제품만 공급이 이뤄져 군 장병의 다양한 기호를 충족시키기 어려웠다는 지적을 받았다. 그동안 군 부대 급식용 라면은 1개 업체에서 10개가 공급됐다. 공급량은 2048만 2233개로 용기면(컵라면)이 93.9%(1924만 3001개)를 차지했다.

다수공급자계약은 품질·성능 또는 효율 등이 같거나 유사한 종류의 수요물자를 2인 이상의 계약상대자와 계약을 체결해 공급하는 제도로 수요기관이 원하는 제품을 선택할 수 있다.

이번 계약에는 국내 라면 회사들이 모두 참여한 가운데 농심·오뚜기·삼양식품·팔도 등 4개 업체가 선정돼 50개 라면을 공급하게 된다. 컵라면이 30종, 봉지면이 20종이다. 프리미엄 라면을 비롯해 컵라면과 리얼치즈·까르보불닭볶음면·간짜장·나가사끼짬뽕·비빔면 등을 장병들이 선택할 수 있게 된다. 조달청은 이들 업체와 계약을 마무리한 뒤 내달부터 제품 공급할 계획이다.

박춘섭 조달청장은 “군납 라면 구매방식을 다수공급자계약으로 개편한 것은 군장병의 급식 선택권을 보장하고 병영생활 개선에 도움을 주기 위한 조� 굡窄� “군수요 물자 특성에 맞는 맞춤형 구매방식 도입을 적극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대전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노인 돌봄·코로나 민생… 보여주기 아닌 기본 탄탄

최호권 영등포구청장 당선인 중앙정부·서울시 공직 두루 거쳐 은퇴자들 참여 ‘요양보호제’ 도입 1인 가구 전담 TF로 새 복지 모델 사각지대 없는 ‘미래 행정’에 중점 경인로 일대 최첨단 메카 발돋움 살기 좋은 3대 도심 위상 세울 것

“트램 보강·한화구장 손질… 전임 대전시장 사업,

이장우 대전시장 당선인 “市 선거 전 트램 비용 폭증 숨겨 지하철 강력추진 안하면 또 20년 보문산 전망대만으론 효과 미흡 모노레일·케이블카 재추진할 것 드림파크, 돔구장 확장 가능하게 경제도시 위해 산단 부지 물색 중”

“평창 알펜시아 감정가 낮춰 팔고, 레고랜드 남 좋

김진태, 최문순 치적 칼검증 예고 “매각 공고 직전 감정가 절반으로 레고랜드 지급 800억, 매몰비용 매출 1000억 돼도 수익 2억 안 돼”

1조원 궁원·초고층 타워… 전주 ‘불도저 개발’ 시

우범기 시장 당선인 규제 철폐 예고 대한방직 부지에 호텔·쇼핑몰 유치 천안~세종~市 KTX 직선 노선 추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