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백년대계… 10년마다 국제정원 박람회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경남 남해 ‘독일 5월 축제’ 보러 오세요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메밀 품종 국산화”… 제주, 채종단지 조성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용산 “책 좋아하는 아이들 모여라”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해 서울 용산구 서빙고동주민센터에서 지역 아동들이 ‘영어로 읽는 동화마을’ 수업에 참여하고 있다.
용산구 제공

아이들의 몸에 밴 책 읽는 습관은 평생의 자산이 된다. 서울 용산구 서빙고동주민센터가 용산도서관과 손잡고 아이들을 위한 독서 문화강좌 ‘이야기로 놀자’를 운영하는 이유다. 용산구는 서빙고동주민센터가 22일부터 5월 24일까지 초등학교 2~3학년생 15명을 대상으로 강좌를 운영한다고 21일 밝혔다.

강좌는 아이들이 상상력과 창의력을 마음껏 키울 수 있도록 다양한 주제를 아우른다. 매주 금요일 오후 ▲내가 만든 질문 퍼즐로 친구들과 친해지기 ▲동물들의 재미있는 똥 이야기 ▲몸짓으로 배우는 의성어, 의태어 활용기 ▲마음의 소리를 각양각색으로 표현하기 ▲역할놀이를 통해 알아보는 내 마음 등의 강의가 10회에 걸쳐 진행된다. 용산도서관이 파견한 문화예술 강사가 ‘질문상자’, ‘수집왕’, ‘아이스크림 걸음’ 등 여러 그림책을 활용해 아이들 눈높이에 맞춰 얘기를 들려준다. 영어로 읽는 동화마을, 청소년 미디어 강좌 등의 수업도 함께 이뤄진다.

이현직 서빙고동장은 “올해 동 자치회관 특화사업은 유관 기관과의 협력을 통해 이뤄진다”며 “독서 강좌를 비롯해 다양한 마을 사업으로 지역 공동체 형성에 기여하겠다”고 말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9-03-22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