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 6시 다른 구 등교하는 흑석동 학생들… “고교 세워

‘일반고 사각지대’ 서울 동작구 흑석동, 학교 유치에 역점

행안부 41년 ‘금녀의 벽’ 두 과장이 깼다

서정아 조직기획과장 이어 채수경 자치행정과장까지 첫 여성 임명

대전경찰청은 포토존 인테리어 공사 중

코로나 전국 확산 비상시국에… 정신 못 차린 공직사회

태극기 휘날리는 당산로에서 애국지사들을 만나볼까

영등포, 가로변 92곳에 태극기 게양…김구·윤봉길 등 사진 걸고 8·15 공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3일 서울 영등포구 당산로 가로변에 태극기와 백범 김구 선생의 사진을 담은 독립지사 배너기가 설치돼 펄럭이고 있다.
영등포구 제공

서울 영등포구가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아 다양한 행사와 볼거리를 마련했다고 13일 밝혔다. 순국선열과 애국지사들의 뜻을 기리고 애국정신을 계승 및 발전시키기 위해서다.

우선 구는 오는 16일까지 당산로 가로변 92곳에 태극기와 독립지사 배너를 게양한다. 거리에 놓인 김구, 윤봉길, 안창호 등 독립지사의 사진을 통해 주민들이 그들의 숭고한 희생을 기억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했다.

15일 광복절 당일 오후 2시에는 태극기가 일렁이는 역사적 장면을 재현한다. 주민 126명이 CGV 영등포점에서 영화 ‘봉오동전투’를 함께 관람하며 독립군의 희생과 존경을 되새긴다. 영화 상영 전에는 함께 태극기를 흔들며 대한 독립 만세를 외치는 퍼포먼스를 펼친다.

구는 16일까지 구청사 본관과 별관 입구에 단재 신채호 선생의 ‘역사를 잊은 민족에게 미래는 없다’라는 말을 게시한다. 구청·동주민센터에 대형 태극기도 설치한다. 각 동에 ‘1동 1곳 중점 게양 시범지역’을 정해 가구수가 많은 공동주택이나 유동인구가 많은 장소 등에도 태극기를 설치한다.

14일에는 광복절 기념 ‘젊음의 거리 음악회’가 영등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다. 2018 평창동계올림픽 폐막을 장식한 비보이 그룹 ‘엠비크루’,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주최 ‘스포츠 앤 싱잉 콘테스트’에서 세계 1위를 수상한 아카펠라 그룹 ‘보이쳐’가 공연한다. 같은 날 채현일 영등포구청장은 여의도 광복회관을 방문해 광복회장과 함께 역사를 되새기는 자리를 가진다.

채 구청장은 “이번 광복절 행사가 순국선열에게 감사하는 마음을 되새기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19-08-14 23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서류상’ 남편·후배, 알고 보니 포주와 그 애

지적장애인 성매매범 내몬 사법권력“경찰이 피해자의 억울함을 벗겨 주기는커녕 범죄자를 만드는 데 앞장선 사건입니다.”장수희…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코로나 선별진료소 기능 강화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보드게임으로 관세법 수업

조은정 관세국경관리연수원장

中企 살리는 금천, 40억 육성자금 융자

유성훈 서울 금천구청장

경제 살리는 광진, 1471억 조기 집행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