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섬진강댐 관리 3개 공기업 ‘기관 이기주의’가 물

각각 농업용수·생활용수·발전용수 관리 저수량 등 결정 때 이견… 홍수조절 실패 전문가 “댐 만들고도 역할 못해 화 키워”

울릉공항, 10월 첫 삽 뜬다

경북道 “환경영향평가 마무리 단계” 2025년 완공 목표… 관광 활성화 기대

유치원 3법에도 유치원 ‘막가파식 운영’… 처벌 약해 ‘

교비 횡령 통보 82곳 중 원상회복 전무 원생 감축·운영비 중단도 아랑곳 안 해 “재정 조치만으론 한계… 형사처벌 해야”

요즘엔 스타트업하러 강남 간다? 강남, 창업가거리 활성화 MOU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강남스타트업센터 내부 모습. 강남구 제공

서울 강남구는 1일 역삼로 포스코 창업지원센터 ‘체인지업 그라운드’에서 포스코와 아산나눔재단, 한국엔젤투자협회 등과 함께 ‘창업가거리’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강남구는 이번 협약으로 ▲강남스타트업센터·포스코 창업지원센터·마루180·팁스타운 등 시설·공간 무상공유 ▲입주기업의 창업지원 프로그램 참여 ▲스타트업 관련 공동 연말행사 등을 추진한다. 앞서 강남구는 지난해 12월 창업가거리에 ‘강남 스타트업 센터’를 개관하고 멘토링·투자자 매칭 등 스타트업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특히 강남구가 운영하는 스타트업 경영전략 수립 지원 프로그램 ‘강남 스타트업 포럼’은 다양한 초청 강연과 토론 프로그램 등으로 창업가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매월 둘째주 목요일에 열리는 강남 스타트업 포럼은 연말까지 진행된다. 정순균 강남구청장은 “강남은 창업을 꿈꾸는 청년들이 성장기반을 마련할 수 있는 ‘스타트업 생태계’가 잘 구축된 도시”라면서 “창업가거리를 ‘한국의 실리콘밸리’로 부활시켜 스타트업을 하기 위해 강남에 간다는 얘기가 나오도록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동현 기자 moses@seoul.co.kr

2020-07-02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속도 내는 불광천 문화벨트… ‘은평 컬처노믹스’ 새길 연다

[Seoul 구청장과 톡~톡] 김미경 은평구청장

동작, 미혼부·모에 서울 첫 아동양육비 3종 지원

소득 60% 이하, 한부모·미혼모시설 입소자 “경제적 부담 덜고 사회적 편견 불식 기대”

종로 ‘마을교사’ 17일까지 모집

미래사회 주역 청소년 꿈 응원

관악 청소년 정책… 청소년 손으로 만들어요

청소년 자치의회 ‘모두’ 참가자 모집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