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안심센터 256곳 구축… 372만명 상담·검진서비스

‘치매국가책임제’ 시행 3년 성과

골목길 방역은 전달체계가 중요한데… 질병청 돼도 ‘수족

[관가 인사이드] 질병청, 행안부·보건소와 협업 필요 감염병 관리 매뉴얼 아직 준비 안돼 현장 수족 역할 누가 할지 고민해야 ‘전문가 집단’ 질병청 행정력 떨어져 국회 관련 업무 처리도 쉽지 않을 듯

1시간에 파도 1000번 ‘출렁’… 시흥서 사계절 내내 서핑

세계 최대규모 경기 시흥 인공서핑장 ‘웨이브파크’ 새달 7일 개장

군포시, 지역 모든 경로당 117곳에 붙이는 체온계 제공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눈금 아닌 색깔로 체온 확인··코로나19 감염 예방


경로당을 방문한 노인 손목 안쪽에 체온계를 붙이고 있는 대한노인회 군포시지회 회원들. 군포시 제공

경기 군포시는 무더위 쉼터를 운영하는 지역 내 모든 경로당에 붙이는 체온계를 지급한다고 7일 밝혔다. 폭염기간에 경로당을 무더위 쉼터를 개방하면서, 노인들이 편리하게 체온을 재 코로나19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서다.

시는 지역 내 모든 경로당 117곳에 경로당을 출입하는 노인들이 부착할 수 있도록 각 600여개씩 붙이는 체온계를 지급했다. 붙이는 체온계는 귀밑과 이마, 손목 안쪽에 부착하며 체온에 따라 실시간으로 색깔이 변한다. 시력이 약한 노인은 눈금을 읽지 않아도 색으로 체온을 확인해 코로나19를 예방할 수 있다.

이를 위해 대한노인회 군포시지회 회원들이 경로당을 방문해, 노인에게 체온계를 부착하고 사용 방법과 방역 등에 관한 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남구민 높은 눈높이에 딱… 공공복지시설 행정 수준 업

[현장 행정] 정순균 강남구청장 복지시설 변화 앞장

양천, 지역경제 우리가 살린 데이~

코로나 극복 착한결제·소비 2차 캠페인 단골가게 10만원 이상 쓰면 마스크 지급 구청 외식데이·가을 꽃드림데이 등 다채

동대문 3차 희망일자리 550명 뽑는다

24일까지 신청… 2개월 동안 최저시급 실직자·대학 휴학생 우선 선발하기로

서초, 코로나 확진자 방문업체에 특별지원금

300만원 지급… 24일까지 홈피 신청해야 상호 공개된 개별사업자에게도 100만원 조은희 구청장 “생활밀착형 지원 마련”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