층간소음 직접 재보니 기준 초과 7.4%뿐…“피해 현실 반영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국비 잡아라” 지자체 예산 확보 총력전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방산업체 맞선 기장군 ‘戰士’… KTX 이음 정차역 유치도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김혜련 서울시의원, 코로나19 대응방안 점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김혜련 의원(더불어민주당·서초1)은 14일 서울특별시의회 포스트 코로나 대응 및 민생안정대책 특별위원회(이하 ‘포스트 코로나 특위’) 소속 의원들과 제3차 회의를 진행했다.

포스트 코로나 특위는 서울시 차원의 효과적인 포스트 코로나 대응 방안을 마련하고, 영세 소상공인과 노동 취약계층의 보호 등 민생안정대책을 수립하고자 김 의원을 포함한 14명의 서울시의원으로 구성된 위원회다.

이날 업무보고를 포함한 회의에는 서울시 ▲방역분과(시민건강국·복지정책실·안전총괄실 등) ▲경제분과(경제정책실) ▲사회분과(여성가족정책실·문화본부·평생교육국) ▲노동분과(노동공정상생정책관)등 각 담당 실·국장이 현재 코로나19 대응 상황과 대책 방안 등을 보고했다.

김 의원은 “오늘 회의 및 업무보고는 코로나로 인해 계속 변화되는 서울시 업무를 전반적으로 점검하는 시간이었다”며 “코로나19로 인해 아동학대와 결식아동 늘어나고 있는데 아동 돌봄 시스템에 더 신경을 써야하고 특히, 찾동(찾아가는 동주민센터)을 통해 결식아동 수요 파악이 필요하다”라고 말하며 “도시농업 관점에서 반려식물은 코로나로 지친 시민들이 위로받고 화목하게 지낼 수 있는 긍정적 효과가 있어 이와 관련된 사업도 진행할 것”을 주문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소상공인·미취업청년 ‘든든한 울타리’ 구로

영업제한·집합금지 업소에 지원금 만 19~34세 취업 장려금 2차 접수

“실직 주민 오세요”… 관악 희망근로 600명 모집

오늘부터 29일까지 주민센터 신청 4대 보험 가입 및 주·월차 수당 지급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지정 철회 이끌어낸 양천

“의견 청취 없었다” 학부모 80%가 반대 김수영 구청장, 조희연 교육감에게 요청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