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백년대계… 10년마다 국제정원 박람회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경남 남해 ‘독일 5월 축제’ 보러 오세요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메밀 품종 국산화”… 제주, 채종단지 조성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합천·고령 대규모 산불… 축구장 280배 산림 불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합천·고령 대규모 산불… 축구장 280배 산림 불타
28일 오후 2시 8분쯤 경남 합천군 율곡면 한 야산에서 불이 나 ‘산불 3단계’가 내려진 가운데 소방당국이 헬기 15대 등 장비 46대와 인력 1000여명을 투입해 진화 작업을 하고 있다. 정상 부근에서 시작된 불길은 초속 7m의 강한 남서풍을 만나면서 북동 방향으로 빠르게 확산, 도 경계를 넘어 인접한 경북 고령군 쌍림면 신촌리까지 번졌고 합천·고령 주민 100여명이 대피했다. 이날 오후 9시 현재 축구장 280배에 달하는 200㏊가 불탔다.
합천 연합뉴스

28일 오후 2시 8분쯤 경남 합천군 율곡면 한 야산에서 불이 나 ‘산불 3단계’가 내려진 가운데 소방당국이 헬기 15대 등 장비 46대와 인력 1000여명을 투입해 진화 작업을 하고 있다. 정상 부근에서 시작된 불길은 초속 7m의 강한 남서풍을 만나면서 북동 방향으로 빠르게 확산, 도 경계를 넘어 인접한 경북 고령군 쌍림면 신촌리까지 번졌고 합천·고령 주민 100여명이 대피했다. 이날 오후 9시 현재 축구장 280배에 달하는 200㏊가 불탔다.

합천 연합뉴스

2022-03-01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