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백년대계… 10년마다 국제정원 박람회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경남 남해 ‘독일 5월 축제’ 보러 오세요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메밀 품종 국산화”… 제주, 채종단지 조성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금천문화재단, 27일 ‘장애인의 날’ 공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금천문화재단은 오는 27일 오후 2시 금천구청 지하 1층 썬큰광장에서 장애인의 날 기념공연(포스터)을 개최한다고 24일 밝혔다.

2022년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지역문화예술회관 문화가 있는 날’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되는 이번 공연은 금나래아트홀에서 기획한 ‘틱톡(Tik Tok): 나래 한 바퀴’ 프로그램의 두 번째 공연 시리즈다.

금나래아트홀은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 금나래아트홀 공연장 주변에서 금천구민의 단조로운 일상을 특별하게 만들고자 다채로운 공연을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장애인의 날’을 기념해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구별 없이 누구나 당당히 사회 구성원으로 생활할 수 있도록 장애 아티스트들과 서지효 프로젝트 밴드가 함께 어우러져 관객에게 용기와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하고 음악으로 소통할 예정이다.

시각장애인 단원으로 구성된 오케스트라 ‘한빛예술단’ 소속의 트럼펫 아티스트 윤석현과 전국 발달장애인 음악축제에서 대상을 수상한 ‘비바체 앙상블’의 최윤정·류종원, 장애인 하프 연주자 안용주, 장애인 베이시스트 권세진이 출연해 아름다운 클래식과 재즈를 연주한다.



이두걸 기자
2022-04-25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