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산농가 “軍 급식 경쟁입찰 재검토를”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원금 두배’ 서울 ‘희망 청년통장’ 7000명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청년 농부 키우는 지자체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서울 지하철 승객 日 720만… 코로나19 전 수준으로 회복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오세훈 서울시장이 28일 서울 서대문구 홍은2동 주민센터에서 ‘서울형 수변감성도시’ 현장 설명회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2.4.28 연합뉴스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 해제 이후 서울 지하철 수송 인원이 회복세를 보이면서 하루 승객 수가 1년 6개월 만에 처음으로 700만명을 넘었다.

서울교통공사는 서울 지하철 수송 인원이 지난달 29일 기준 721만명을 기록하는 등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하루 승객 수가 700만명을 넘은 것은 2020년 10월 30일 이후 1년 6개월 만이다. 코로나19 발생 이전인 2019년 서울 지하철의 하루 평균 수송 인원은 732만명이었다. 이후 사회적 거리두기가 본격 시행된 2020년 2월부터 지난 3월까지 2년 1개월 동안 수송 인원은 하루 평균 530만명 수준에 그쳤다.

저녁 시간대 승객도 증가하고 있다. 거리두기 해제 직전인 지난달 11∼15일 오후 6시 이후 승차 인원은 하루 평균 22만 7000명이었으나 25∼29일에는 24만명으로 늘었다.





이하영 기자
2022-05-13 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