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아파트 동 간격 완화 추진… 획일적 단지 형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경주 수학여행 91개 학교서 9~10월 1만명 몰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난 안 돼”청년들… 관악 가면 “돼”“돼”“돼”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최유희 서울시의원, 용산구 학교 순회 방문… 비 피해 점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특별시의회 교육위원회 소속 최유희 의원(국민의힘, 용산2)이 용산구 관내 학교들을 순회 방문, 각 학교 교장 및 학부모들을 만나 간담회를 갖고 건강한 교육 생태계를 조성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의견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최 의원은 최근 유례없는 중부지방 폭우로 인해 서울 관내 학교마다 피해가 커지고 있는 상황에 따라 학교 폭우 피해 현황을 파악하고 환경 개선에 대해 점검했다.

최 의원은 “도로변 학교 방음벽이 오래된 나무 소재로 만들어져 비에 젖어 부식 및 누수가 발생하는 등 우리 아이들의 생활과 안전에 불편을 가하는 부분들을 확인했다”며 “이는 학교 환경 개선 사업을 통해 반드시 해결해야 할 사항이다. 앞으로도 학교 현장 내 어려움과 지원이 필요한 사항에 대해 의견을 수렴해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방안을 모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최 의원은 “용산구가 서울시 교육 발전의 큰 축이 될 수 있도록 건강하고 행복한 학교 생태계 조성을 위해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온라인뉴스부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