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 산불 대책 ‘사후약방문’ 논란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강화 유리 설치, 웨어러블 캠 도입… 악성 민원인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이달 문 여는 관악청년청… 청년정책 전국 롤모델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동작, 아동·청소년 정신건강 의료비 확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달부터 지원액 270만원으로


서울 동작구정신건강복지센터 주관으로 삼일초등학교에서 정서조절 훈련 프로그램 ‘부정적인 감정 해소활동’을 실시하는 모습.
동작구 제공

서울 동작구는 아동·청소년들의 정신질환 예방·관리가 적극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정신건강 의료비를 확대 지원한다고 6일 밝혔다.

구는 이달부터 아동·청소년 정신건강 의료비 지원액을 연 230만원에서 270만원으로 증액하고, 지원 대상을 중위소득 120%에서 150%까지 확대한다. 청소년 우울증이 2년 새 19% 증가하고 청소년의 심리·정서적 위기가 심각해지는 가운데 정신건강 의료비 부담을 줄여 지속적인 치료를 돕기 위해서다. 이는 서울 자치구 중 가장 많은 금액이며 지원 범위도 가장 넓다.

신청 대상은 만 18세 이하(2004년 1월 1일 이후 출생자)의 동작구 아동·청소년으로, 정신의료기관 및 재활기관에서 발생한 입원비와 외래치료비, 심리치료·검사 비용을 구에서 지원한다. 신청을 원하는 본인 또는 보호자는 신청서와 구비서류를 지참해 치료비 발생 180일 이내 동작구정신건강복지센터에 방문해 제출하면 된다. 지원액은 심사를 거쳐 30일 내 신청자 계좌로 입금된다.

박일하 동작구청장은 “학업과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느끼는 청소년 모두 의료비를 지원받아 정서적으로 회복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동작구 아동·청소년이 행복한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힘쓰겠다”고 말했다.



이하영 기자
2022-12-07 17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도봉 우리동네돌봄단, 고독사 예방 앞장

취약계층 수시 방문해 안부 확인 복지 서비스 받을 수 있도록 안내

광진 소상공인·취약층 보듬는 66억 추경 편성

지역경제 활력, 고물가 고충 덜게 대출 확대·도시가스 요금 등 지원

서울 중구 1636가구 새로 맞아들이며 好好

푸르지오 헤리시티 등 입주 앞둬 24일까지 단지 현장민원실 운영 전입신고 등 처리, 창업 지원 안내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