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만화가 되어보고, 까치 만나고… 경북도, 웹툰으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몽촌토성 역세권에 ‘471가구’ 장기전세 공급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경기도, 올해 전기·수소차 5만여대에 ‘구매보조금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도시개발 15곳, GTX C 연장… 천안역 일대가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정준호 서울시의원 “스마트 생태학교의 첫걸음, 학교운동장 천연잔디 전환 필요”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관리의 어려움이 있지만, 학생들의 행복에 초점 맞춘 생태학교로의 전환 필요”
“천연잔디 학교운동장, 도심 부족한 녹지 보충으로 탄소중립 실현 새로운 대안될 것”
생태교육과 학교 교육의 지역적 변화 등 서울시교육청 유연한 대응 필요성 강조


정준호 서울시의원

최근 인조잔디 운동장과 마사토 운동장의 문제가 두드러지면서, 새로운 대안 모색의 필요성이 대두되고 있다.

서울시의회 환경수자원위원회 정준호 의원(더불어민주당·은평4)은 지난 17일 제321회 임시회 제3차 본회의 시정질문을 통해 서울시교육청 조희연 교육감에게 “생태학교로의 전환을 위해 학교운동장을 천연잔디로 전환하는 것”을 제안했다.

정 의원은 “천연잔디 운동장은 학생들의 건강과 학습권을 보호하고, 기후위기의 시대 탄소중립을 실현하는 도움을 줄 수 있다”라면서 “생태교육을 추구하는 서울시교육청에서 지구의 생존과 지속가능한 서울을 만들기 위해 생태 문명적 교육환경 조성에 앞장서야 한다”고 주장했다.

특히 인조잔디 운동장은 유지보수 비용이 많이 들고, 학생들의 건강에 해로운 물질을 발생시킬 수 있으며, 마사토 운동장은 비가 오면 물이 고이고, 먼지가 많이 발생해 학생들의 건강에도 좋지 않다. 따라서 천연잔디가 건강하고 안전한 운동장 조성에 이상적인 대안이고, 도심에서 부족한 녹지공간을 보충하는 데 매우 중요하고 가치 있는 역할을 할 수 있다는 것이 정 의원의 설명이다.


지난 17일 제321회 임시회 제3차 본회의 시정질문을 통해 서울시교육청 조희연 교육감에게 질의하는 정준호 의원

지난 제320회 임시회 5분 자유발언을 통해서도 천연잔디 운동장으로의 전환을 제안한 바 있는 정준호 의원은 “실제 도시녹지의 중심이 되는 요소 중 하나인 잔디는 산소를 생산하고, 이산화탄소를 흡수하는 역할을 하며, 도시 열섬을 완화하는 데 크게 이바지한다”면서 “잔디는 자연과 함께 성장하는 학생들에게 정서적 안정감을 제공하고, 지구의 지속가능성을 지키는 데도 큰 역할을 한다”라고 주장했다.

이어 “천연잔디 운동장을 조성하기 위해서는 초기 조성비용과 관리에 어려움이 있을 수 있지만, 천연잔디 운동장에서 건강하고 안전하게 맘껏 뛰어논 학생들의 정서적 안정감이 주는 행복은 비용편익이 훨씬 더 클 것”이라고 강조했다.

마지막으로 정 의원은 “학교운동장의 천연잔디 전환은 기후위기 시대 탄소중립을 실현하는 중요한 시작점이 될 수 있다”라며 “서울시교육청은 학생들의 건강과 안전을 도모하고, 지속가능한 서울의 생태학교를 만들기 위해 적극적으로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덧붙여 조희연 교육감에게 교육환경의 지역적 변화에도 유연한 교육행정의 대응을 주문했다.

온라인뉴스팀
페이스북 트위터 밴드 블로그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