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제처장 “대통령이 정무직 해임 가능”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공기업·준정부기관 130개→88개… 빚 줄이면 인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수소 찾아 ‘수소문 3만리’… 정부·지자체 오판에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당신의 미래 찾으세요 광화문에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종로, 오늘 2015 찾아가는 취업박람회

‘구직자에게는 취업의 기회를, 기업에는 필요한 인재를.’

메르스 사태 등으로 주춤했던 취업 시장에 활기를 불어넣을 희망의 취업박람회가 찾아온다. 종로구는 26일 오후 2~5시 광화문 북측 광장에서 ‘2015 찾아가는 취업박람회’를 개최한다고 25일 밝혔다.


지난해 열린 ‘찾아가는 취업박람회’에서 구직자들이 이력서를 작성하고 있다.

이번 행사는 종로구와 중구, 용산구, 대한상공회의소가 공동 개최한다. 구인을 희망하는 40여개 기업이 참여할 예정이다. 행사장에는 구직자와 기업 간 1대1 면접이 이뤄지는 기업채용관과 취업상담을 진행하는 구인·구직 알선 취업지원관, 이력서 사진 촬영과 정보 검색 등 서비스를 제공하는 부대행사관 등 58개 부스가 설치된다.

가장 큰 장점은 현장에서 바로 면접을 보고 채용이 이뤄질 수 있다는 점이다. 구직자는 이력서를 지참해 당일 현장에 비치된 구직표를 작성한 뒤, 희망기업의 면접에 응시하면 된다. 지난해에는 1000여명의 구직자가 방문해 154명이 면접을 치렀다. 46명이 현장에서 합격했다.

당일 취업이 되지 않은 구직자도 실망할 필요는 없다. 종로 일자리플러스센터에서 향후 1년간 맞춤 취업상담 서비스를 제공해 지속적으로 관리할 예정이다.

앞서 구는 올해 일자리 정책 종합계획을 수립하며 지난해보다 약 14% 증가한 5149개의 일자리 창출을 목표로 세웠다. 올 상반기에는 ㈜시니어파트너즈김앤장 사회공헌위원회, ㈜C&S자산관리 등 5곳과 일자리 창출 업무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김영종 종로구청장은 “우리 구만의 특성을 반영한 일자리를 많이 창출해 주민에겐 일자리를, 기업엔 적합한 인재를 제공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최지숙 기자 truth173@seoul.co.kr
2015-08-26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새 정부 출범과 함께 기존 공공기관장 임기 끝나도

이완규 법제처장 인터뷰 정무직은 대통령과 생각 같아야 정부 정책 일관성 확보가 바람직 임기제로 운영하면 충돌 불가피 경찰국, 과거 치안본부와는 달라 경찰 통제할 수 있는 규정 없어 행안부 장관, 법 따라 인사 제청 코로나 피해 소상공인·자영업자 행정처분 유예하도록 법령 정비

11조 ‘대역사’ 대구경북 통합신공항, 2030년에

총면적 16.9㎢ 기존 부지 2.3배로 소음 저감 위한 활주로 방향 결정 주민 설명회·토지 보상 상담 운영

중랑, 구연동화 전문 봉사자 키운다

22일부터 선착순 20명 모집

마포, 2022 지역사회건강조사 실시

임산부·영유아 등 건강 사업 반영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