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의회, 민주로 기울었다… 전반기 의장에 민주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강원, 마이셀 등 3社 507억원 투자 유치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정조대왕과 소통하실 분 금천 오세요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안전 대한민국-서울신문고] 전북 군산시 교통 민원 해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부러진 채 방치된 ‘길말뚝’ 안전 위협…‘번개 출동’으로 교통사고 피해 막아

지난해 11월 국민안전처 출범에서 엿볼 수 있듯 국가 안전을 지키는 데는 정부의 노력이 중요하지만 정확하고 철저한 신고 정신도 그에 못지않게 중요하다. 이는 국정 감시자라고 할 국민으로서의 책임이자 의무이기도 하다. 실생활 현장에서 쏟아지는 안전 관련 민원을 있는 그대로 소개하고 정부는 어떻게 대응했는지 알리는 코너를 마련한다.

지난 4월 16일 전북 군산시 나운동 교통섬에 길말뚝이 부러져 쓰러진 채 보행 안전을 위협한다(왼쪽 사진)는 주민 신고가 안전신문고에 접수되자 국민안전처의 연락을 받은 군산시청 직원들이 현장 답사를 거쳐 주변을 말끔하게 새로 단장했다(오른쪽 사진).
국민안전처 제공

국민안전처 안전 신고 포털인 안전신문고(www.safepeople.go.kr)엔 지난 15일 기준으로 4만 8925건의 신고가 접수됐다. 4만 7000여건에 대해선 마무리했고 1880여건은 처리를 진행 중이다. 지난해 9월 설치한 점을 감안하면 ‘괜찮은 실적’이라는 평가를 듣는다. 기존의 신고 절차와는 달리 중요한 신고에 대해서는 세 차례 검토 과정을 거쳐 국민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하도록 할 예정이다. 나아가 7일 이내에 답변이 통보되고 담당 과장(담당자)도 실명으로 운영돼 신속하고 투명하게 처리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앞으로 유형별 우수 사례는 중앙 부처, 지자체에 전파·공유해 사고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도록 하고 우수 신고자에 대해서는 정부포상 등 인센티브 지원을 통해 신고를 활성화할 계획이다.

그러나 어떤 민원이 들어오고 어떤 과정을 밟아 처리되는지 파악하긴 쉽지 않다. 실생활 주변에서 흔히 접할 수 있는 안전 점검 사례 위주로 소개한다.

한때 전북 군산시 나운동 123-2 일대 교통섬(차량 안전과 원활한 교통 흐름을 위해 교차로 등에 만든 섬 모양의 구조물)에선 길말뚝(차량 진입 방지용 말뚝)이 쓰러져 보행자 등에게 불편을 끼쳤다. 자칫 길말뚝이 도로에 떨어져 교통사고로 2차 피해를 일으킬 수도 있다. 공공기관 담당자가 당연히 있지만 일일이 돌아다니며 찾아내긴 어려운 게 현실이다.

한 군산시민이 지난 4월 16일 안전신문고를 두드렸다. 어디로 연락해야 할지 몰라 허둥지둥하던 차에 인터넷을 통해 알게 됐다. 국민안전처 담당자는 군산시청에 곧장 연락해 조치를 취해 달라고 부탁했다. 군산시청 건설과 직원들이 현장에 나가 확인 작업을 마쳤다. 부러진 볼라드를 치우고 깔끔하게 새로 설치했다. 마침내 일주일 뒤 신고자에게 보수를 마무리했다고 알렸다.

군산시 건설과는 또 개정동 주민센터 앞 자전거도로 배수구가 파손돼 자전거를 타다가 빠져서 넘어졌다는 안전신문고 민원을 받고 즉시 조치를 취했다. 플라스틱 빗물받이 덮개가 부러져 하마터면 큰 사고로 이어질 뻔했다. 자전거도로 2곳에 설치됐던 덮개를 철제로 교체해 걱정을 덜게 됐다.

송한수 기자 onekor@seoul.co.kr
2015-09-17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서대문 불편 사항, 구청장에게 문자 하세요

민원용 직통 문자 서비스 운영

구민 찾으면 직접 가는 ‘직통’ 양천구청장 [현장

‘직접 소통’ 이기재 구청장 파리공원 놀이터 새 모래 교체 모세미공원 손 씻을 수도 해결 18개동 민원 194건 모두 살펴

마포, 누구나 안심하고 아이 키우는 ‘보육 천국’

보육 청사진 밝힌 박강수 구청장 어린이집 원장 80여명과 토크쇼 “출산·영유아 관리 등 원스톱 지원” 다양한 실내외 체험시설도 설치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