뚝…뚝…양파가 웁니다

과잉생산의 역설…지자체 양파값 지키기 분투

장애인·경단녀 취업 지원…대기업이 나섰다

삼성 등 17개 기업 사회공헌책임자 모여

김해 ‘대통령 마을’… 年 100만명 찾는다

방문객 가장 많은 봉하마을의 매력

하남선 내년 하반기 까지 완전 개통

상일동~풍산동은 상반기, 창우동 까지는 하반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도 제공

지하철 5호선 연장 하남선이 내년 하반기 까지 순차적으로 개통한다.

경기도는 1단계 구간인 서울 상일동에서 풍산동 까지는 내년 상반기, 창우동 까지는 하반기에 개통할 예정이라고 27일 밝혔다.

이를 위해 7월 까지 1단계 구간에 대한 건축한계 검측을 시행하며, 이후 ‘철도종합시험운행’에 들어간다. ‘건축한계 검측’이란, 차량이 구조물이나 각종 시설물에 저촉하지 않고 안전하게 통과되도록 여유 한계가 확보됐는지를 최종 확인하는 절차다. 열차의 흔들림이나 선로의 비틀림 현상을 예방하기 위해서도 필요하다.

이는 철도종합시험운행 착수를 위한 사전 준비 단계다. 전기·신호·통신 등 각종 시설물의 위치, 차량과 정거장 승강장간의 간격, 높이 등의 사항을 중점적으로 확인한다. 본선 공사가 완료된 경기도 구간(2~3공구)은 이미 지난 20일부터 24일까지 1차 건축한계 검측을 마친 상태다. 서울시 구간(1공구) 공사가 끝나면 7월 1일부터 1~3공구 전 구간을 대상으로 2차 검측을 한다.

건축한계 검측 작업이 완료되면 오는 7월중 차량을 선로에 직접 투입해 철도종합시험운행을 실시한다. ‘철도종합시험운행’은 건축한계와 설비 작동 등을 확인하는 공종별 시험 등을 말한다. 운영사와 합동으로 하는 사전점검을 거쳐 시설물검증시험, 영업 시운전 등 순으로 진행한다.

‘하남선 복선전철 건설공사’는 서울 강동구 상일동역에서 경기 하남시 창우동까지 7.7㎞를 연장하는 사업으로, 정거장 5곳이 새로 만들어진다. 홍지선 경기도 철도국장은 “철도종합시험운행 첫 단추를 차질 없이 마무리해 하루빨리 개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상봉 기자 hsb@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北선원 귀순 이유 묻자 “남한 걸그룹에 큰 관심

지난 15일 강원 삼척항에 들어온 북한 선원이 남한 아이돌 걸그룹에 관심이 많았다고 진술했다는 보도가 나왔다.20일 한국일보는…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북구민이 꼽은 최우선 과제는

주민공론장서 ‘턱없는 마을’ 채택

세대가 공존…은평 ‘일자리 카페’

음암1동 둥지 튼 더스토리카페

동작구형 착한가게 주름 편다

소상공인 살리기 이창우 구청장

“평화의 소녀상 지켜줘 고마워요”

성북 초·중·고 1500여명 응원 편지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