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년짜리 ‘알짜 차관’ 놓쳐 아쉬운 감사원

임찬우 위원 임명에 희비 엇갈린 부처

“서초구청 감동” 1천만원 선뜻 내놓은 주민

손님 끊기자 조은희 구청장·직원 수백명 줄지어

행안부 “지자체, 재난관리·구호기금 쓰세요”

17개 시·도 5조 보유… “제한 완화 요청”

하남선 내년 하반기 까지 완전 개통

상일동~풍산동은 상반기, 창우동 까지는 하반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도 제공

지하철 5호선 연장 하남선이 내년 하반기 까지 순차적으로 개통한다.

경기도는 1단계 구간인 서울 상일동에서 풍산동 까지는 내년 상반기, 창우동 까지는 하반기에 개통할 예정이라고 27일 밝혔다.

이를 위해 7월 까지 1단계 구간에 대한 건축한계 검측을 시행하며, 이후 ‘철도종합시험운행’에 들어간다. ‘건축한계 검측’이란, 차량이 구조물이나 각종 시설물에 저촉하지 않고 안전하게 통과되도록 여유 한계가 확보됐는지를 최종 확인하는 절차다. 열차의 흔들림이나 선로의 비틀림 현상을 예방하기 위해서도 필요하다.

이는 철도종합시험운행 착수를 위한 사전 준비 단계다. 전기·신호·통신 등 각종 시설물의 위치, 차량과 정거장 승강장간의 간격, 높이 등의 사항을 중점적으로 확인한다. 본선 공사가 완료된 경기도 구간(2~3공구)은 이미 지난 20일부터 24일까지 1차 건축한계 검측을 마친 상태다. 서울시 구간(1공구) 공사가 끝나면 7월 1일부터 1~3공구 전 구간을 대상으로 2차 검측을 한다.

건축한계 검측 작업이 완료되면 오는 7월중 차량을 선로에 직접 투입해 철도종합시험운행을 실시한다. ‘철도종합시험운행’은 건축한계와 설비 작동 등을 확인하는 공종별 시험 등을 말한다. 운영사와 합동으로 하는 사전점검을 거쳐 시설물검증시험, 영업 시운전 등 순으로 진행한다.

‘하남선 복선전철 건설공사’는 서울 강동구 상일동역에서 경기 하남시 창우동까지 7.7㎞를 연장하는 사업으로, 정거장 5곳이 새로 만들어진다. 홍지선 경기도 철도국장은 “철도종합시험운행 첫 단추를 차질 없이 마무리해 하루빨리 개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상봉 기자 hsb@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지금 못 나타나” 신천지 교주 이만희 건강상

외신·유튜브 통해 고의적 은폐·왜곡 의혹 불거져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구지역 확진자가 27일 1000명을 넘었…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단 한 명도 놓치지 않겠다”

코로나 비상대책 가동 원희룡 지사

“구 자체 감염 아니지만 안전유의”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영등포 기업 손소독제 300개 기부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유아용 마스크 2만개 지원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