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년짜리 ‘알짜 차관’ 놓쳐 아쉬운 감사원

임찬우 위원 임명에 희비 엇갈린 부처

“서초구청 감동” 1천만원 선뜻 내놓은 주민

손님 끊기자 조은희 구청장·직원 수백명 줄지어

행안부 “지자체, 재난관리·구호기금 쓰세요”

17개 시·도 5조 보유… “제한 완화 요청”

장수군, 1억 5000만원 드는 싸이 공연 괜찮겠습니까

새달 7일 ‘장수 락 페스타’서 무료 공연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재정자립 열악한데 과잉 혈세 지불 지적
郡 “1만명 방문 예상… 특산물 홍보 기대”

싸이
연합뉴스

재정자립도가 전국 최하위권인 전북 장수군이 1억 5000만원을 들여 ‘가수 싸이 공연’을 개최한다고 밝히면서 엇갈린 평가가 나오고 있다.

장수군은 ‘제13회 한우랑 사과랑 축제’ 기간인 다음달 7일 오후 7시 장수읍 종합운동장에서 ‘장수 락 페스타’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흥을 돋우기 위한 사전 공연은 7시에 열리고 본공연은 8시부터다.

이 행사는 글로벌 가수 싸이의 공연이다. 장수군이 지역 특산물인 사과, 한우, 오미자, 토마토 등을 전국에 알리기 위해 기획했다. 싸이 공연은 전북 지역 최초다. 군민들은 무료입장이다. 외지인들에게는 5000원을 받지만 티켓을 집으로 보내 주는 택배비로 갈음하기 때문에 사실상 무료다.

이에 대해 지역 홍보를 위해 ‘통 큰 결정’을 했다는 긍정적 평가와 단발성 행사에 ‘무리한 예산을 지출했다’는 지적이 함께 나온다. 행사 비용이 재정 상태가 열악한 지자체로서는 매우 큰 액수이기 때문이다. 장수군은 재정자립도가 14.4%로 전국 최하위권이고 인구는 전북에서도 가장 적은 2만 2600여명에 불과하다.

그러나 장수군은 “지역의 존재감과 특산물 홍보에 이만한 효과가 없을 것”이라고 반박했다. 군은 이번 공연에 1만 2000명이 찾을 것으로 예상한다. 외지에서 젊은 관광객들이 몰려와 장수를 알리는 데 절호의 기회가 될 것으로 자신한다. 유하영 장수군 축제진행팀 주무관은 “지역과 특산물 홍보에 높은 성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한편 노인 인구 비중이 높은 장수군 일부 주민은 “젊은층이 좋아하는 싸이보다 요즘 뜨는 트롯 여신 송가인을 초청하는 게 예산이 덜 들고 분위기도 더 좋을 뻔했다”고 아쉬워했다.

전주 임송학 기자 shlim@seoul.co.kr
2019-08-20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지금 못 나타나” 신천지 교주 이만희 건강상

외신·유튜브 통해 고의적 은폐·왜곡 의혹 불거져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구지역 확진자가 27일 1000명을 넘었…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단 한 명도 놓치지 않겠다”

코로나 비상대책 가동 원희룡 지사

“구 자체 감염 아니지만 안전유의”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영등포 기업 손소독제 300개 기부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유아용 마스크 2만개 지원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