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살 해송·기암절벽… 저도 비경에 홀리다

47년 만에 개방 대통령 휴양지 가 보니

‘늙은 서울’… 연말 1000만 시대 막 내린다

만 65세 이상 인구 비중 14% 돌파

서리풀의 밤은 낮보다 빛난다

서초 ‘서리풀 페스티벌’의 진화

송파 ‘진로내비게이션’이 경찰·래퍼 되는 길 안내합니다

초교 40곳 220개 학급 찾아가 특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송파구가 19일부터 지역 초등학교 6학년 학생을 대상으로 직업인 특강 ‘진로내비게이션’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구에서 자체 개발한 교육모델 ‘송파쌤’(SSEM)의 하나이다.

진로내비게이션은 다양한 직업을 가진 전문가 40여명을 초청해 아이들에게 해당 직업에 대한 설명과 체험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아이들이 다양한 직업을 접한 뒤 본인이 잘하는 것, 좋아하는 것이 무엇인지 스스로 알 수 있도록 돕는다는 취지다.

신용현 서울청 과학수사계 경위, 김정민 웹툰작가, 유희재 래퍼, 이지연 뮤지컬 배우 등 다양한 직업을 가진 강사들이 이날부터 올해 말까지 초등학교 40곳 220개 학급을 찾아가 약 80분 동안 수업을 한다.

송파쌤은 단순한 입시 위주의 교육에서 벗어나 장기적인 안목에서의 핵심인재 양성을 목표로 하는 구 특화 교육모델이다. 송파구는 상반기 기본계획을 수립한 데 이어 현재는 전문교육기관을 통한 연구용역을 추진하고 있다. 연말쯤에는 송파교육모델이 구체화될 예정이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다양한 분야의 재능을 가진 학생을 발굴하고 이들에게 필요한 교육을 제공하는 게 맞춤형 교육모델 송파쌤의 목표”라면서 “창의적인 인재를 육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희리 기자 hitit@seoul.co.kr
2019-08-20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나경원, 미국에 있는 아들 국적·원정출산 묻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미국의 한 대학에 재학중인 자신의 아들의 국적은 한국이며, 원정출산 의혹은 사실이 아니라고 1…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관광이 더 즐거워지는 ‘더강남’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인구 40만 ‘명품 자족도시 경산’

최영조 경북 경산시장

“해외 철도 수주 중국과 협력”

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

양천 다문화공동체 ‘맛있는 소통’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