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병관리본부 ‘청’ 승격… 전문성 강화

행안부, 정부조직법 개정안 발표

가야고분군, 세계인 가슴에 감동 준비 끝

유네스코 세계유산 신청 후보 선정돼

“한 뼘의 도시공원도 해제하지 않겠다”

박원순 시장, ‘그린뉴딜’ 정책 발표

강남, 1:1 맞춤형 이동 금연클리닉 운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강남구는 내달까지 금연을 돕기 위한 개인 맞춤형 이동 금연클리닉을 운영한다고 23일 밝혔다.

금연클리닉에선 일산화탄소 측정과 니코틴 의존도 평가를 통해 일대 일 금연 상담이 이뤄진다. 희망자에 한해 금연침 프로그램을 연계 지원하고, 금연에 도움이 되는 패치·사탕·껌도 무료 제공한다. 매주 수요일은 오전 11시부터 오후 1시까지 구청 본관 지하 1층에서, 금요일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코엑스 동문 1층에서 진행된다. 금연 희망자는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지난해 이동 금연클리닉은 관내 36곳에서 운영됐으며, 1200여명이 다녀갔다.

강남구보건소는 평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매월 둘째·넷째 토요일엔 오후 1시까지 금연클리닉을 운영한다. 대상자로 등록하면 혈압을 측정하고, 금연보조제를 제공한다. 전화나 문자로 금연을 독려하고, 6개월간 금연에 성공하면 기념품을 준다.

구는 적극적인 금연 정책으로 올 3월 보건복지부의 ‘남자흡연율 개선 우수기관’ 장관상을 받았고, 지난해 12월엔 국민건강보험공단으로부터 ‘금연치료 우수기관’ 인증을 받았다. 조춘식 보건행정과장은 “금연사업을 지속적으로 발굴, ‘담배 연기 없는 건강 도시 강남’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차 없어도 병원 고민 ‘NO’

행복택시 만든 김미경 은평구청장

해외 유입 야생동물 엄격 관리

정세균 총리 “제2코로나 막자”

홍천, 마스크 1만장 전달

6·25 때 전사한 佛장교 고향에 제공

아이·운전자 다 지킨다

박성수 서울 송파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