치매안심센터 256곳 구축… 372만명 상담·검진서비스

‘치매국가책임제’ 시행 3년 성과

골목길 방역은 전달체계가 중요한데… 질병청 돼도 ‘수족

[관가 인사이드] 질병청, 행안부·보건소와 협업 필요 감염병 관리 매뉴얼 아직 준비 안돼 현장 수족 역할 누가 할지 고민해야 ‘전문가 집단’ 질병청 행정력 떨어져 국회 관련 업무 처리도 쉽지 않을 듯

1시간에 파도 1000번 ‘출렁’… 시흥서 사계절 내내 서핑

세계 최대규모 경기 시흥 인공서핑장 ‘웨이브파크’ 새달 7일 개장

정윤경·이애형 경기도의원, 학생 건강권 보장을 위한 정담회 실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도의회 제공

경기도의회 교육기획위원회 위원장 정윤경 의원(더불어민주당·군포1)과 이애형 의원(미래통합·비례)은 지난달 31일 경기보건교사회 담당자들과 정담회를 가졌다.

이날 정담회는 학생 건강권 보장을 위한 현안 사항을 검토하기 위한 자리로, 학교 현장의 코로나19 대응문제, 보건교육 활성화 방안, 보건교사의 업무 현황 등에 대한 심도 있는 논의가 이뤄졌다.

경기보건교사회는 학교 현장의 코로나 19 대응과 보건교육에 대한 전문 인력 부족, 미세먼지관리 및 수질관리 등 환경 업무에 대한 불명확한 업무분장에 대한 어려움을 설명했다.

또 이에 대한 해결책으로 보건전문인력 충원, 보건교육진흥조례 정비 등을 제안했다. 정윤경 위원장은 “우리는 2009년 신종플루와 2015년 메르스 사태를 겪으며 보건교사가 학교 구성원 전체의 건강과 안전을 책임지는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는 것을 알고 있다. 이에 보건인력 충원에 대한 필요성을 인식하고 있고, 제기한 문제점들에 대한 개선을 위해 경기교육연구원에 직무분석 연구를 의뢰하고, 관련 토론회를 개최하는 문제 해결을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답했다.

이애형 의원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보건교육의 방향은 예방교육과 조기발견 및 대응이다.”고 말하며, “학생들의 건강관리와 감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적극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남구민 높은 눈높이에 딱… 공공복지시설 행정 수준 업

[현장 행정] 정순균 강남구청장 복지시설 변화 앞장

양천, 지역경제 우리가 살린 데이~

코로나 극복 착한결제·소비 2차 캠페인 단골가게 10만원 이상 쓰면 마스크 지급 구청 외식데이·가을 꽃드림데이 등 다채

동대문 3차 희망일자리 550명 뽑는다

24일까지 신청… 2개월 동안 최저시급 실직자·대학 휴학생 우선 선발하기로

서초, 코로나 확진자 방문업체에 특별지원금

300만원 지급… 24일까지 홈피 신청해야 상호 공개된 개별사업자에게도 100만원 조은희 구청장 “생활밀착형 지원 마련”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