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전담당 이사 있어도 대표이사가 책임… ‘직업성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접경지역끼리·폐광끼리… 세상에 없던 ‘특별지자체’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울릉도 인구 8000명대 붕괴 초읽기… “독자생존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수원당수지구 공원녹지 시민주도로 조성…수원시·LH 등 협약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수원시·LH·수원도시재단 등 업무협약


14일 염태영 수원시장(가운데), 김현준 LH 사장(왼쪽), 허정문 수원도시재단 이사장(오른쪽)이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수원시 제공

경기 수원시는 14일 LH, 수원도시재단과 ‘시민과 함께 하는 지속가능한 공원녹지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지속가능한 공원녹지는 기획 단계부터 시민 아이디어를 수렴해 기반시설을 만들고 조성 후에는 시민협의체가 운영·관리의 한 축을 담당하는 시민주도형 공원 조성방식을 말한다.

이번 협약에 따라 3개 기관은 수원 당수지구 내 24만2000㎡ 규모의 공원녹지를 시민주도형으로 조성하게 된다.

수원시가 인허가와 심의 등 행정절차를 담당하고 수원도시재단이 시민공동협의체 구성과 의견 수렴, 공원 프로그램개발 등을 맡는다. LH는 시민 의견을 반영해 공원녹지를 설계한다.

사업지구 내에 잔디·나무 식재, 편의시설 설치 등 기반조성이 내년까지 완료되면 2024∼2025년 시민 의견이 반영된 정원, 전시장, 커뮤니티센터 등의 시설물이 들어설 예정이다.

공원 조성이 완료된 이후에는 시민공동협의체가 주도적으로 운영과 관리를 맡게 된다.

협약식에는 염태영 수원시장, 김현준 LH 사장, 허정문 수원도시재단 이사장, 오기영 공원녹지사업소장 등이 참석했다.

김현준 LH 사장은 “실제로 공원을 소비하는 시민들과 함께 만들어가는 새로운 도시공원의 첫걸음을 내딛는 의미 있는 사업”이라며 “친환경, 상생, 투명한 의사결정 등 ESG(환경·사회·지배구조) 경영체계가 LH 사업 전반에 도입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염태영 시장은 “시민의 일상과 직결된 녹지공간을 이용자인 시민 스스로 주체가 돼 만들고, 가꾸는 것은 ‘공원관리의 지속가능성’ 측면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시민과 함께 지혜를 모아 ‘녹지 거버넌스’의 모범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염시장은 또  “수원시 최초로 진행되는 ‘시민과 함께하는 공원녹지 조성사업’을 LH, 수원도시재단과 긴밀하게 협력해 성공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KT단지·행정타운 성공 자신감… 2호선 지하화도

[2022 서울 단체장에게 듣는다] 김선갑 광진구청장

자치분권 2.0 시대… 도봉, 맨 앞에서 열일

[현장 행정] 이동진 구청장 자치분권협의회 회장 연임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