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I·SEOUL·U’ 바꾼다… 세번째 브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농민 걱정 뚝”… 농산물 가격 지키는 지자체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고추농가 초상집인데 고추축제에만 진심인 영양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젠트리피케이션 NO! 손잡은 37개 지자체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성동구 27일 포럼 개최

서울 성동구와 부산 중구, 인천 남구, 광주 광산구 등 37개 자치단체가 젠트리피케이션 문제 해결에 나서기로 했다.

성동구는 오는 27일 오후 2시 서울 중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 ‘젠트리피케이션 방지와 지속 가능한 도시 재생’을 위한 양해각서를 맺고 관련 포럼을 연다. 젠트리피케이션은 임대료가 상승해 원주민이 쫓겨나는 현상을 말한다.

서울시에서는 성동구를 비롯해 종로구, 중구, 용산구, 광진구, 동대문구, 은평구 등 21개 자치구가 양해각서에 참여한다. 부산·대구·인천·강원·전남에서 각 1개 지자체, 광주·전북 2곳, 충남 3곳, 경기 4곳이 포함돼 있다. 지자체들은 지역공동체 상호 협력을 늘리고, 관련법의 제·개정을 촉구하면서 젠트리피케이션 방지 정책을 공유할 예정이다.

이날 ‘젠트리피케이션 방지와 지속 가능한 도시 재생’을 주제로 포럼도 연다. 정원오 성동구청장이 먼저 ‘젠트리피케이션 과거, 현재, 그리고 대안’을 주제로 기조연설한다. 이어 젠트리피케이션의 진단과 평가, 둥지 내몰림 현상의 대안으로서 시민자산화 전략, 예술과 도시재생설계 등 다양한 방면에서 의견을 나눈다.

정 구청장은 “젠트리피케이션은 전국 모든 도시가 겪는 문제”라면서 “MOU를 맺은 지자체와 연대를 통해 공동대응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최지숙 기자 truth173@seoul.co.kr
2016-05-25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새 강서구청사, 주민 편의·실용행정 극대화”

김태우 구청장 2대 중점 방향 제시 “서울식물원 등 주변 시설과 조화 휴일엔 주민 휴식공간으로 활용” 11월 설계 마무리, 내년 2월 착공

서초 수해복구 도우러 간 광진구청장

영등포엔 폐기물 처리 장비 지원

수해 中企 연리 2%로 최대 2억 융자… 구로, 소

주택 침수 가구엔 재난지원금 재난 종료일 10일 내 신청해야

함께, 주고, 받고… 태극기 소통 나선 송파 [현장

서강석 구청장 “태극기 달아요”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