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특허청 20년 만에 ‘유리천장’ 깨졌다

심판 7부 심판장에 이미정씨 임명

동물테마파크…제주, 개발·환경보전 ‘갈림길’

대규모 개발 사업 승인 여부 촉각

노후 하수관 정밀 조사에 73억 투입

환경부 땅 꺼짐 현상 예방 추경 확보

22회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 30일 막 오른다

8월 22일까지 설봉공원·온천조각공원 등에 전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이 오는 30일부터 이천 설봉공원에서 펼쳐진다.

‘함께하다’, ‘화합하다’라는 의미를 포함하는‘어울림(Harmony)’을 주제로 8월 22일까지 전시되는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은 현재까지 259점의 작품이 탄생했다. 이렇게 탄생한 작품들은 설봉공원·온천조각공원 등 공공장소에 설치되어 시민의 삶을 문화적으로 풍요롭게 하는 하나의 문화로 자리 잡고 있다.

국제조각심포지엄은 완성된 결과물만 보여주는 것이 아니라 예술작품이 만들어지는 생생한 시간을 전시에 포함시킴으로써 작가들의 창작열을 북돋우고 관람객에게 수준 높은 예술적 볼거리를 제공하게 된다.

이천국제조각심포지엄 참여 작가로는 국내조각가 오수연, 정춘일, 김기영, 윤덕수 작가와 국외 조각가는 타이완 왕바이오, 루마니아 단 아이스트레이트,페루 알도 시로마, 중국 장 퀴안, 스페인 호세 카를로스 등 9명의 작가가 참여 한다.

개막식은 미란다호텔에서 30일 오후 5시에 열리며 설봉공원 동문광장에서 작품창작이 진행된다.

또한 국제조각심포지엄 운영위원위에서는 부대행사로 행사 중 주말에는 도슨트 프로그램 부스를 운영한다. 주말에 오시는 관람객에게 설봉공원 미니갤러리에서 21회 작품에 대한 설명이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아티스트 토크는 한국 도예고에서 예정되어 있어 많은 시민과 학생 등의 참여를 기대하고 있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전문] 구혜선이 밝힌 이혼 위기가 안재현 때문

‘얼짱 커플’이자 연상연하 커플로도 잘 알려진 배우 구혜선(35)과 안재현(32) 부부가 결혼 3년 만에 이혼 위기의 불화를 겪고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독립지사 발자취 새긴 서대문

서대문독립공원 ‘민주의 길’ 제막식

‘내가 원하는 우리나라’는…

성동, 광복절 기념 백범일지 낭독회

성남 ‘한여름의 산타클로스’

폐지 줍는 어르신에 선물보따리

아동·청소년 정책, 당사자 목소리 듣는 송파

초·중·고 70여명 ‘100분 토론회’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