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금단의 땅’ 미군 기지 개발에 1조 3000억 푼다

2020년 미군 공여구역 발전계획 발표

자연·역사·예술이 ‘하나로’… 글로벌 관광명소 안양예

‘안양공공예술 프로젝트’ 통해 새롭게 태어난 예술공원

‘생태공감마당’ 참가자 모집…8월 24일부터 이틀간 영양서 개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영양군 수비면 수하계곡 국제밤하늘보호공원 천문대에서 바라 본 천체의 모습. 영양군 제공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은 8월 24일부터 이틀간 경북 영양군 ‘밤하늘반딧불이생태공원’에서 개최할 ‘2019 생태공감마당’ 참가자를 모집한다고 21일 밝혔다.

초등학생 이상의 모든 국민 누구나 참가가 가능하며, 희망자는 오는 24일부터 국립생태원 누리집(www.nie.re.kr)에 신청하면 된다. 참가비는 1인당 1만원이며, 1박 2일간의 프로그램을 마치면 영양군 지역화폐인 ‘영양사랑 상품권’으로 되돌려 받는다.

이 행사는 생태학 전문가의 설명을 듣고 참가자가 직접 생물을 채집·관찰하며 생태계를 탐험하는 교육 프로그램으로 지난 2014년부터 시작됐다. 올해는 국립생태원 소속 전문가와 함께 수려한 영양의 지형·식생·식물·포유류·어류를 실제로 조사하면서 생태의 중요성을 배우는 형식으로 진행된다.

한편 우리나라에서 별을 가장 많이 볼 수 있다는 영양 수비면은 2015년 아시아 최초로 밤하늘보호공원으로, 지난해엔 환경부 생태관광지역으로 각각 지정돼 국내 청정 환경의 대명사로 알려져 있다.

안동 김상화 기자 s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52세 윤석열과 결혼…김건희가 밝힌 러브스토리

또 다시 불거진 주가 조작 의혹…경찰청 “내사 대상 아냐”윤석열 검찰총장의 부인 김건희씨가 주가 조작 의혹으로 내사를 받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전통시장 회식… 코로나 넘는 중구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우리 마을 우리가 지킨다”

이승로 서울 강북구청장

영등포 골목상권 살리기 챌린지

채현일 서울 영등포구청장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