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살 해송·기암절벽… 저도 비경에 홀리다

47년 만에 개방 대통령 휴양지 가 보니

‘늙은 서울’… 연말 1000만 시대 막 내린다

만 65세 이상 인구 비중 14% 돌파

서리풀의 밤은 낮보다 빛난다

서초 ‘서리풀 페스티벌’의 진화

강서 ‘서울 골목길재생’ 대상지 선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노현송 강서구청장

서울 강서구는 서울시 주관 ‘2019년 서울 골목길재생 공모사업’에서 화곡8동·화곡본동이 사업 대상지로 선정, 10억원을 확보했다고 21일 밝혔다.

골목길재생은 대규모로 진행되는 기존 도시재생과 달리 1㎞ 내외 골목길을 재생하는 사업이다. 서울시는 지난 6월 공모에 참여한 자치구 19곳의 24개 지역을 대상으로 심층 평가해 최종 사업 대상지를 뽑았다. 사업 대상지로 선정된 화곡8동·화곡본동은 지역 균형 발전에서 소외된 노후 주거지 밀집지역으로 도시재생 필요성이 제기돼 왔다. 구는 공모로 확보한 사업비를 쓰레기 수거시설과 공원 개선, 휴게 공간 조성 등에 사용할 계획이다.

구는 앞서 지난 2월 지역 균형 발전을 전담할 도시재생과를 신설하고, 도시재생박람회에 참여하는 등 구도심 도시재생 추진을 위해 다각적인 노력을 하고 있다. 지난 5월엔 도시재생 사전 단계인 서울시 희망지 공모사업에 공항동이 대상지로 선정되기도 했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은 “상반기 희망지 공모사업에 이어 이번 공모사업에도 선정돼 도시재생사업 추진에 큰 동력을 얻었다”며 “앞으로도 지역에 적합한 도시재생사업을 펼쳐 지역 균형 발전을 이뤄 나가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9-08-22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나경원, 미국에 있는 아들 국적·원정출산 묻자

자유한국당 나경원 원내대표가 미국의 한 대학에 재학중인 자신의 아들의 국적은 한국이며, 원정출산 의혹은 사실이 아니라고 1…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관광이 더 즐거워지는 ‘더강남’

정순균 서울 강남구청장

인구 40만 ‘명품 자족도시 경산’

최영조 경북 경산시장

“해외 철도 수주 중국과 협력”

김상균 한국철도시설공단 이사장

양천 다문화공동체 ‘맛있는 소통’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