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포, 당인리발전소 일대 역사문화거리 조성

상수동 사거리~양화진 공원 1㎞ 구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마포구가 합정동 서울화력발전소(옛 당인리발전소) 일대에 역사문화거리(가상 조감도)를 만든다.

구는 이 지역을 걷기 좋은 사람 중심의 공간으로 만들기 위해 기본디자인 및 실시설계 용역을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구는 서울화력발전소 인근 토정로 1㎞ 구간인 상수동 사거리~양화진 역사공원 구간을 역사와 문화 자원이 어우러진 보행 공간으로 탈바꿈시켜 구의 새 관광 명소로 꾸민다.

평소 차량 통행량이 적은 기존 도로를 줄여 문화와 예술, 휴게공간이 풍성한 거리로 만들 계획이다.

이를 통해 홍대와 합정의 유동인구를 유입시켜 지역 상권에 활력을 불어 넣겠다는 취지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발전소 일대는 한강에서 가깝지만 통행량은 적고 대중교통의 접근성이 좋아 시민들이 많이 찾을 수 있는 장점을 갖췄다”며 “인근 자원을 잘 접목해 더 많은 국내외 관광객이 찾는 명소가 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정서린 기자 rin@seoul.co.kr
2019-10-18 19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백종원 운전기사 모집에 300대 1…채용조건 보니

백종원 더본코리아 대표의 운전기사를 모집하는 채용 공고에 300명의 지원자가 몰렸다.7일 채용정보업체 잡코리아에 따르면 더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중구의회, 학부모 이야기를 듣다

조영훈 서울 중구청장

고덕7단지 재건축 현장 점검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반달 선율 타고 ‘동심의 나라’로

박겸수 서울 강북구청장

발품 팔아 챙긴 어르신 목소리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