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활 속 시급한 과제, 국민 집단 지성으로 해결해요

행안부 ‘도전, 한국’ 공모 프로젝트

영광굴비의 몸부림 “가짜 막아야 산다”

중국산 참조기 둔갑에 소비자 불신

강북, 민관 잇는 마을자치센터 문 ‘활짝’

지속가능한 주민자치 환경 조성 추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박겸수(가운데) 서울 강북구청장을 비롯한 주민들이 지난 6일 강북구 마을자치센터 개소식에 참석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강북구 제공

서울 강북구는 지난 6일 구 마을자치센터 개소식을 개최했다고 10일 밝혔다. 지난 8월부터 운영돼온 센터는 구의 마을공동체 활성화와 지속 가능한 주민자치 환경 조성을 위한 사무를 관장하는 기관이다.

민선 7기 들어 구는 주민자치회 시범사업의 기본 틀을 갖췄고 마을공동체 성장 노력도 꾸준히 이어왔다. 마을자치센터는 이를 뒷받침할 중간지원조직으로 민관 가교 역할을 수행함으로써 두 사업의 원활한 운영을 도모하게 된다. 이곳에는 센터장 1명, 마을공동체 지원팀 4명, 주민자치사업단 7명 등 총 12명의 인력이 투입된다.

센터의 마을공동체 지원은 진행단계별 컨설팅 제공·행정업무 안내·열린 상담을 하는 사업 활성화 대책을 비롯해 역량강화 교육, 의제별 공론장 등 분야별로 추진된다. 센터는 주민자치회의 공공성을 높이고 계획 수립과 실행을 지원하는 일도 한다. 앞서 구는 지난 3월 주민자치회 시범사업 설명회를 시작으로 지난 2일 5개 시범동 위원 249명을 위촉했다.

박겸수 강북구청장은 “센터는 참여와 봉사를 통해 동네문제의 해결책을 찾는 주민 거점으로 거듭날 것”이라면서 “주민자치의 실질적인 구현을 위해 힘쓰게 될 활동가들의 활약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황비웅 기자 stylist@seoul.co.kr

2019-12-11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신격호 빈소 나타난 ‘37살 연하’ 사실혼 서미

롯데그룹 창업주 신격호 명예회장이 별세한 19일 빈소가 차려진 서울 아산병원에서는 그룹 관계자들이 모여 조문객을 맞았다. 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삶의 질 높이는 ‘녹색 인프라’

이성 서울 구로 구청장

여가부와 여성친화도시 조성

박준희 서울 관악구청장

“올해 폐기물 감량에 역점”

조명래 환경부 장관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