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 단위 지자체들, ‘너도나도’ 설치한 국 다시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제주 무사증의 두 얼굴… 관광 효자인가, 불법체류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김동연표 협치’ 시작부터 부지사 늪에 빠지다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채무 제로’ 안양시, 2020년도 살림규모 2조5214억 …전년대비 4646억 증액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21 재정공시 공개


경기 안양시 동안구 시민대로 안양시청 전경.

경기 안양시가 채무 제로 시대를 이어간다.

시가 지난달 31일 시 홈페이지에 공개한‘2021년 안양시 재정공시’에 따르면 유사 지자체에 비해 살림살이 규모가 많은 편은 아니지만 지방채무가 없어 안정적 재정상태를 유지하는 것으로 파악됐다.

재정공시는 지자체의 살림내역을 알기 쉽게 정리해 시민에게 공개하는 제도다. 매년 2월과 8월 연간 두 차례 정례적으로 공시한다.

이번 공시에서 시는 자체수입, 이전재원, 보전수입 등과 내부거래를 포함해 지난해 살림규모는 2조5214억원에 달했다. 전년도인 2019년도에 대비 4646억원이 증액됐다.

자체수입은 6902억원으로 나타났고, 주민 1인당 연간 지방세 부담액은 81만원인 것으로 분석됐다. 지방교부세, 조정교부금, 보조금 등 이전재원은 9636억원에 달했다.

특히 채무가 전혀 없어, 인구와 재정규모 면에서 비슷한 지자체의 평균 채무가 1009억원인 점에 비추어 건전한 재정임을 입증했다.

시민은 시 홈페이지에서 이번 공시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을 확인할 수 있다

최대호 시장은 “채무 제로로 재정 건전성을 유지하고 있다” 며 “이전재원에 대한 의존도가 높아 자체세입 증대 등의 노력으로 예산을 효율적으로 운용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20만 글로벌 강소도시 육성… 나주 비상 이끌 것

윤병태 나주시장 빛가람혁신도시·에너지공대 등 나주 경제 성장 동력 삼아 도약 원도심·영산강 연계 자족도시로 조정과 통합 시정·현장 중심 행정 공직자들 ‘3대 타령’ 극복 주문

“10시 출근, 7시 퇴근”… 홍준표 대구시장의 파

근무 1시간 늦춘 ‘시차출퇴근’ 도입 주말 근무·야근 없애… 출근 땐 징계

“홍대거리 왜 가요? 이젠 청량리!… 청춘들 위한

이필형 동대문구청장 제기동·청량리 개발 로드맵 완성 대학가 연계 개발 ‘젊은이 거리’로 패션봉제업 육성 전담 부서 신설 구청 조직 9월 혁신 효율 극대화 市와 동북 관광벨트화 적극 협의 홍릉 바이오 의료 특구 활성화도

서대문 1인 가구, 전월세 계약 안심해요

계약 도움 서비스 시범 실시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