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복궁 태원전’ 현판 엉터리 복원… 진짜는 국립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중개 수수료 1% ‘배달특급’… 1년 만에 900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서울 중심 업무·심심한 인프라… “아직도 세종이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경기도 ‘가정폭력·성폭력 공동대응팀‘ 부천·하남시서 시범 운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도청 전경

경기도는 가정폭력·성폭력 피해자들에게 상담,지원기관 연계 등을 원스톱 지원하는 공동대응팀을 부천과 하남 등 2개 시에서 시범 운영한다고 14일 밝혔다.

시군이 채용한 상담사와 통합사례관리사, 경찰이 파견한 학대 예방경찰관(APO) 등 3명으로 구성된 공동대응팀은 각 지자체가 마련한 사무실에서 함께 근무한다.

공동대응팀은 피해자가 112로 신고하면 지역 경찰의 초기 출동 이후 전화 모니터링,가정 동행 방문, 복지서비스 기관 연계 등을 맡는다.

피해자가 경찰 신고를 철회하더라도 폭력 재발 방지를 위해 공동대응팀이 해당 신고 사례를 지속해 관리할 방침이다.

사전 희망 시·군 조사 이후 공모를 진행한 도는 지난 12일 선정심의위원회를 통해 운영 시·군을 확정했다.

경기도 관계자는 “올해 시범 운영을 거친 뒤 내년에도 2개 시에서 공동대응팀을 추가로 운영할 예정”이라며 “가정폭력, 성폭력, 데이트폭력,스토킹은 사회적 문제로 피해자들에 대한 후속 관리를 강화할 것”이라고 밝혔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Leaders Today

“독서로 새로운 미래 함께 만들어요” ‘책 읽는 도

[현장 행정] 금천구 ‘책읽는도시協’ 첫 포럼 개최

광진, 재활용품 수집 어르신 교통안전 교육

70여명 참석… 동절기 사고 예방 지원 방한 야광조끼·장갑·핫팩 등 용품 배부

영등포 국민행복민원실 “상복 터졌네”

행안부 장관 표창 등 3개 잇따라 수상

“당선 1년여 만에 공약 66% 실천… 부산 북항,

‘40년 토박이’ 최진봉 부산 중구청장의 미래 포트폴리오

츮  ڶŸ Ÿ&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