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 백년대계… 10년마다 국제정원 박람회

통계청 발표 ‘2020 고령자 통계’ 분석

경남 남해 ‘독일 5월 축제’ 보러 오세요

공사 관계자들 “한밤 파쇄석 500t 운반” 스카이칠십이 “금시초문, 말도 안 된다” 인천공항공사 “사실 확인 땐 법적 조치”

“메밀 품종 국산화”… 제주, 채종단지 조성

평균 27.9년… 부처별 최대 13년 11개월차 행복도시건설청 17년 4개월로 가장 빨라 세종시 평균 17.6년… 전남은 28.3년 걸려

은수미 시장, 올림픽 선전 최민정 등 성남시청 빙상팀에 “지원 확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김민석·김현영 선수와 손세원 감독 등 격려


은수미(왼쪽 3번째) 시장이 23일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을 마치고 돌아온 시청 빙상팀 최민정(왼쪽 4번째)·김민석(왼쪽 5번째)·김현영(왼쪽 2번째) 선수와 손세원(왼쪽 1번째) 감독을 만나 축하하고 빙상팀에 대한 지원 확대를 약속했다. 성남시 제공

은수미 경기 성남시장은 23일 2022 베이징 동계올림픽을 마치고 돌아온 시청 빙상팀 최민정(쇼트트랙)·김민석·김현영(이상 스피드스케이팅) 선수와 손세원 감독을 만나 격려하고 빙상팀에 대한 지원 확대를 약속했다.

은 시장은 이날 시청 집무실에서 이들에게 꽃다발을 건네며 “이번 동계올림픽에서 한국 선수단이 획득한 메달 9개(금메달 2개,은메달 5개,동메달 2개) 중 4개(금 1개, 은 2개, 동 1개)를 성남시청 빙상팀이 가져왔다”며 최선을 다해 준 세 명의 선수에게 감사를 전했다.

이에 최민정 선수는 “대회 초반에 성적이 잘 안나와 어려운 상황이었는데 많은 분의 응원과 격려 덕분에 마지막에 좋은 결과를 얻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최 선수는 또 “500m 종목이 한국 대표팀의 주종목이 아니다보니 결과를 내기 어려운 종목이어서 더 잘하고 싶은 마음이 컸었다”며 500m 종목에서 넘어진 것에 대한 아쉬움을 표하기도 했다.

은 시장은 “인생을 살면서도 기복이 있는데 우리 선수들 역시 운동하면서 이를 감당해나간다는 게 쉽지 않다는 것을 잘 알고 있다. 김현영 선수는 이번 올림픽이 벌써 3번째 출전이다. 정말 존경스럽다”고 말하자 손세원 감독이 “우리 선수들에게 고마운 부분이다. 4년 전 평창 동계올림픽이 끝나고 커진 관심에도 선수들이 자제하고 열심히 훈련했다. 그만큼 자기 관리를 철저히 한다”고 답했다.

이어 손 감독이 장비 트레이너 채용과 합동훈련 여건 마련을 요청하자 은 시장은 “선수들이 훈련에 집중할 수 있게 세심하게 살피고 시에서 실질적인 지원을 더 늘리겠다”며 담당 부서장에게 검토를 지시했다.

이번 올림픽에서 최민정 선수는 쇼트트랙 여자 1500m 금메달, 1000m 은메달, 3000m 계주 은메달을 획득했다. 김민석은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500m에서 동메달을 목에 걸었다. 김현영 선수는 스피드스케이팅 여자 1000m에서 25위를 기록했다.

현재 성남시는 매일 새벽과 저녁 훈련이 가능한 빙상장을 보유하고 있으며, 숙소와 체력단련장, 운동치료실 등 선수들이 최고의 기량을 낼 수 있는 여건을 갖추고 있다.

신동원 기자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